‘음악쇼’ 2차 티저 예고편
‘음악쇼’ 2차 티저 예고편


‘음악쇼’ 2차 티저 예고편

‘여동(여우들의 동영상)’이라는 타이틀의 티저 예고편으로 인터넷을 뜨겁게 달궜던 신개념 음악 토크쇼 KBS2 ‘음악쇼’가 이번에는 파란색의 ‘남동(남자들의 동영상)’이라는 타이틀로 5MC의 소감을 공개했다.

지난 24일 KBS 2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음악쇼’가 유튜브와 KBS SNS을 통해 두 번째 티저 예고편 ‘남동’을 공개했다. 천재적 음악성에 타고난 입담까지 갖춘 다섯 MC 유희열, 윤종신, 이적, 유세윤, 샤이니 종현의 첫 만남이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어 2차 티저 예고편에는 파란 바탕화면의 ‘남동(남자들의 동영상)’이라는 타이틀과 함께 KBS 신관 회의실에 빙 둘러앉아 수다 삼매경에 빠진 다섯 MC의 모습이 담겨있다. 유희열은 ‘음악쇼’와 관련해 “‘회의 당시 음악에 관련된 프로그램이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며 “작년 초부터 나온 얘기다. 제작진이 반년 동안 준비했더라”고 밝혔고 제일 마지막으로 합류하게 된 종현은 “맨 처음 매니저에게 캐스팅 얘기를 들었을 때 정말 놀랐다”며 솔직한 심경을 전했다.

윤종신은 ‘음악쇼’의 방향성에 대해 “우리가 모인 것만으로 수위가 높을 거라 생각하지만 그건 아니다”라고 밝힌 가운데, 유희열은 “음악이라는 단어가 들어가서 민감했다. 뭘 어떻게 해야 될지 고민을 많이 했다”라고 덧붙이는 등 ‘음악쇼’를 결성하게 된 계기부터 뮤지션으로서 이를 승낙하기까지의 우여곡절을 낱낱이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음악쇼’를 하게 된 각오에 대해서 유희열은 “이번 멤버들과 이야기가 하고 싶다. 음악이 아니어도 다양한 이야기가 나올 것 같다”고 말하며 기대감을 드러냈고 윤종신은 “음악을 열심히 갖고 놀겠다”, 이적은 “왁자지껄 놀다가도 음악이 멋지고 소중한 것이라는 걸 보여주겠다”고 피력했다.

이어, “뭐 하는 걸까요?”라는 의문부호와 함께 ‘음악쇼’라는 푯말이 커다랗게 붙은 컨테이너 박스를 선보여 앞으로 무슨 일이 벌어질지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음악쇼’ 제작진은 “‘음악쇼’에 대한 궁금증을 만들었던 지난 1차 티저 예고편과는 달리 이번 2차 티저 예고편은 ‘음악쇼’를 이끌 다섯 MC들의 속내와 각오를 가감 없이 담았다”라고 밝힌 후 “다섯 MC가 음악이라는 소재를 얼마나 맛깔스럽게 갖고 놀 것인지 지금껏 보지 못한 색다른 스타일의 음악 토크쇼를 만나게 될 것이다.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라고 전했다.

신개념 음악 토크쇼 ‘음악쇼’는 사람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는 최신 핫 이슈를 MC들만의 음악적 감성으로 유쾌하게 풀어내는 예능 프로그램. 유희열, 윤종신, 이적, 유세윤, 샤이니 종현이 MC로 오는 31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KBS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달콤달콤 이현우, 해피 밸런타인데이! 2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