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재이
구재이


구재이

배우 구은애가 구재이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활동한다.

24일 더좋은 이엔티는 “구은애가 최근 송승헌, 채정안, 김민정 등이 속해있는 더좋은 이엔티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구재이라는 예명으로 새로운 도약을 준비한다’고 밝혔다.

구재이는 이화여자대학교에서 무용을 전공했으며 큰 키와 탁월한 패션감각으로 패션, 연기, 출판, MC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소속사 관계자는 “다양한 분야에서 빛을 발하고 있는 구재이의 재능을 높이 평가하고 있으며 새롭게 도약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하겠다”며 “연기자로서 자신의 포트폴리오를 넓히기 위해 새로운 마음에서 구재이라는 예명으로 활동하게 됐다”고 말했다.

구재이는 “새로운 소속사인 더좋은 이엔티는 연기자에 특화된 체계적인 매니지먼트 시스템과 한국 뿐 아니라 아시아 전역에서 활동할 수 있는 네트워크가 잘 갖춰진 회사라는 인상을 받았다. 앞으로 여배우 구재이로서 인정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구재이는 KBS2 드라마 ‘천상여자’에 박채린 역으로 캐스팅됐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더좋은 이엔티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달콤달콤 이현우, 해피 밸런타인데이! 2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