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아버지
비 아버지


비 아버지

가수 비가 아버지의 영상편지에 눈물을 흘렸다.

지난 23일 방송된 Mnet ‘레인 이펙트(Rain Effect)’ 최종회에서 비는 아버지로부터 영상편지를 받았다.

비의 아버지는 영상 편지를 통해 “그동안 많이 힘들었지. 아빠가 힘이 못 돼 미안하다. 엄마 없는 자리 버텨주고 아빠 속상할까봐 그런 말도 안하고 내색 없이 잘 견디고 자라줘서 고맙다”며 “너한테 바라는 것은 건강을 잘 챙기는 것이다. 일 열심히 하는 것도 좋지만 앞을 보면서 살아왔는데 옆도 보고 네 자신 돌아볼 수 있는 여유를 가져봐라”고 말했다.

이에 비는 흘러내리는 눈물을 주체하지 못했다. 비는 “요즘 한 번도 울어본 적이 없다. 힘들어도 속상해도 울지 않았다”며 “강해져서 앞으로 울 일이 없겠다 생각했는데 지금은 뒷목이 아플 정도로 눈물이 난다”고 토로했다.

이어 비는 “아버지는 제게 있어 가장 소중한 분이고 제일 존경하는 분이다. 영상을 보는데 ‘언제 저렇게 늙으셨지’하는 생각이 들어 슬펐다”며 “힘들어서가 아니라 아버지를 보니 슬프다”고 말해 보는 이의 마음을 애잔하게 만들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Mnet ‘레인 이펙트’ 캡처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달콤달콤 이현우, 해피 밸런타인데이! 2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