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광
이기광


비스트 이기광이 SBS 새 드라마 ‘신의 선물’ 출연을 확정지었다.

24일 오후 이기광의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기광은 ‘신의 선물’에서 록그룹 리더이자 아이돌 가수 스네이크 역으로 출연한다. 이로써 이기광은 전작 MBC ‘나도 꽃’과 tvN ‘스무살’에 이어 세 번째 아이돌 그룹 멤버 역할을 맡게 됐다. ’신의 선물’은 아이를 잃은 엄마가 2주 전으로 돌아가 자식을 지키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조승우, 이보영, 김태우 등 쟁쟁한 배우들의 캐스팅을 화제를 모은 작품이다.

앞서 B1A4 바로가 ‘신의 선물’ 출연을 결정지었으며 시크릿 선화도 출연 결정을 논의 중에 있다. ‘신의 선물’은 SBS 월화드라마 ‘따뜻한 말 한다미’ 후속으로 내달 방송될 예정이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 tvN ‘스무살’ 화면 캡처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달콤달콤 이현우, 해피 밸런타인데이! 2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