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중_나고야공연시작1[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김재중_나고야공연시작1[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JYJ 김재중이 22~23일 이틀간 일본 나고야 일본가이시홀에서 콘서트를 가지며 아시아투어를 이어간다.

22일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김재중의 나고야 공연 1차 오픈 분 티켓 1만 6,000석은 순식간에 매진됐고 추가 오픈 분 2,000석도 매진되는 등 일본 내 김재중의 저력을 다시금 확인케 했다”며 “이틀간 총 1만 8,000명의 일본팬들을 만날 예정”이라고 전했다.

김재중은 지난 20일 솔로 정규 1집 리패키지 앨범 ‘WWW 화장을 지우다’를 발표하고 거미와 듀엣 곡 ‘헤븐(Heaven)’, 일본 노래 리메이크 곡인 ‘화장’을 선보이며 호응을 얻고 있다. 김재중은 이번 새롭게 추가된 두 곡의 작사와 번안에 직접 참여했다.

한국, 일본, 대만, 중국에 걸쳐 정규 1집 발매 아시아투어를 가진 김재중은 요코하마, 오사카에 이어 일본 세 번째 도시로 나고야를 찾는다. 지난 11월에는 요코하마 스타디움을 이틀 연속 매진시키며 총 6만 여명 관객을 동원했고, 오사카 공연에서는 이틀간 2만석을 매진시킨 후 팬들의 요청으로 2,000 석을 추가하는 등 큰 인기를 자랑하고 있다. 씨제스 측은 “김재중은 이번 아시아투어 중 일본에서만 총 10만 팬들 동원하는 대기록을 세울 예정”이라고 전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씨제스엔터테인먼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