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선수 박지성과 김민지 아나운서
축구선수 박지성과 김민지 아나운서


축구선수 박지성과 김민지 아나운서
축구 선수 박지성(33, PSV 아인트호벤)과 김민지(29) SBS 아나운서의 결혼날짜가 오는 7월 27일로 잠정 확정됐다는 보도와 관련, SBS 아나운서실 측은 “완전히 그 날짜로 못박은 것은 아닌 걸로 안다”고 전했다.

SBS 아나운서실 관계자는 22일 오전 텐아시아에 “두 사람의 결혼식 날짜가 확정된 상태라면 김민지 아나운서 본인이 아나운서 실에 알렸을 것”이라며 “아직은 확실한 날짜를 통보한 상황은 아니다”고 전했다.

이어 “두 사람이 결혼 날짜를 택일하는 과정 중, 잠정적으로 정한 날짜일 가능성은 있을 수 있다”면서도 “하지만 둘 모두 스케줄에 변수가 많고 바쁜 상황이라 아직은 날짜를 정할 수 없는 것으로 안다”고도 말했다.

박지성과 김민지 아나운서는 박지성 아버지의 권유로 2011년 처음 만났고, 지난 해 여름부터 교제를 시작했다. 특히 김민지 아나운서가 지난 해 연말 열린 SBS 연예대상 시상식에서 아나운서 상을 받고 프러포즈를 받은 사실을 알린 바 있어 결혼시기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SBS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