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주미
박주미


박주미

배우 박주미가 SBS 드라마 ‘강구이야기’에 출연한다. 21일 박주미 소속사 레젤이엔엠코리아 측은 박주미가 ‘강구이야기’ 여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세계 최초 3D 드라마인 ‘강구이야기’는 SBS 드라마 ‘드라마의 제왕’, ‘웃어요 엄마’, ‘미남이시네요’ 등을 연출한 홍성창 감독과 SBS 극본 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한 백미경 작가가 호흡을 맞춘다.

KBS1 드라마 ‘대왕의 꿈’ 이후 첫 드라마 ‘강구이야기’ 시청자들에게 인사드리는 박주미는 “처음에 대본을 보고 스토리가 너무 좋아서 출연을 결정하게 됐다”며 “세계 최초로 3D 드라마를 찍는다고 하니 드라마가 어떻게 나올지 기대가 된다. 또한 오랫동안 저를 기다려주신 팬 분들께 좋은 작품으로 인사를 드리게 돼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강구이야기’는 주인공 경태가 죽은 친구의 누이를 찾아 영덕 강구항으로 가서 누이와 누이의 아들 강구를 만나며 펼쳐지는 이야기로 오는 3월 중순 방송될 예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레젤이엔엠코리아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