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중
김재중


김재중

그룹 JYJ 김재중이 일본에 입국했다. 21일 김재중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김재중이 오는 22, 23일 양일간 예정된 아시아투어 나고야 공연을 앞두고 20일 오후 나고야 공항을 통해 입국했다”며 “월요일임에도 불구하고 약 500여명이 김재중 입국 전부터 공항을 가득 채웠으며 김재중이 모습을 드러내자 모두 열화와 같은 환호를 보내며 환영했다”고 전했다.

김재중은 오는 22, 23일 양일간 나고야 일본가이시홀에서 아시아투어를 이어나간다. 김재중은 지난해 10월 정규 1집 ‘WWW’ 발표 이후 서울, 대만, 중국에서 공연을 가졌으며 일본에서는 요코하마, 오사카에 이어 이번 나고야까지 총 3개 도시에서 공연 성료를 앞두고 있다.

김재중은 지난 20일 리패키지앨범을 발표하고 거미와의 듀엣 신곡 ‘헤븐(Heaven)’을 선보였다. 김재중이 직접 작사에 참여한 ‘헤븐(Heaven)’은 이번 리패키지 앨범의 타이틀 곡으로 김재중의 감미로운 보이스와 거미의 애절함이 어우러져 올 겨울에 어울리는 감성 발라드다.

김재중은 일본 나고야에서 공연을 후 오는 25, 26일에는 서울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생일파티를 기념한 특별한 공연 ‘2014 김재중 퍼스트 앨범 아시아 투어 콘서트&제이 파티(2014 Kim Jaejoong 1st album Asia Tour Concert & J party)’을 개최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씨제스엔터테인먼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