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힐링캠프’
SBS ‘힐링캠프’


SBS ‘힐링캠프’

배우 한혜진이 ‘힐링캠프’에 깜짝 출연, 거짓말 탐지기 테스트로 큰 웃음을 선사했다.

20일 밤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이하 ‘힐링캠프’)에는 배우 황정민이 게스트로 출연해 인생사를 털어 놨다. 특히 이날 방송에는 ‘힐링캠프’의 전 MC 한혜진이 특별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한혜진은 황정민과 개봉을 앞둔 영화 ‘남자가 사랑할때’로 호흡을 맞췄다.

한혜진은 자신의 후임 MC 성유리에 대해 “성유리가 두 아저씨 사이에서 정말 잘 하고 있더라. 그런데 두 아저씨가 성유리에게 푹 빠진 게 보여서 질투도 난다”며 덕담을 건넸다. 하지만 이어진 거짓말 탐지기 테스트에서 한혜진은 ‘성유리의 돌직구, 나보다 못하다’는 질문에 “아니다”라고 답했지만, 곧 거짓말임이 드러나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진 또 다른 질문, “남편 기성용이 결혼 전보다 결혼 후 더 잘해준다”에 한혜진은 “그렇다”라고 말했으나 이번에도 거짓말로 판명 됐다. 당황한 그녀는 “남편 생각에 가슴이 두근거려 그랬던거 같다”며 웃어 보였고, “(기성용) 온니 원”이라고 말하며 엄지 손가락을 추켜 올렸다.

글. 강소은 silvercow@tenasia.co.kr
사진. SBS ‘힐링캠프’ 캡쳐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