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080500771_0
2013080500771_0


SBS ‘주군의 태양’, 케이블TV tvN ‘닥치고 꽃미남밴드’ 등에 출연했던 인피니트 엘이 MBC ‘앙큼한 돌싱녀’를 통해 다시 한 번 연기자로 변신한다.

엘의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0일 텐아시아와의 통화에서 “엘이 ‘앙큼한 돌싱녀’에 캐스팅 된 것이 맞다”고 밝혔다. 하지만 주인공 차정우(주상욱)의 비서 역을 맡는다는 보도에 대해서는 “아직 100% 확정된 사안이 아니다”라고 전했다.

‘앙큼한 돌싱녀’는 이혼한 부부가 다시 만나게 되면서 진정한 사랑, 진정한 배우자, 진정한 결혼에 대해 깨닫게 되는 로맨틱 코미디다. 재벌이 된 전 남편을 다시 꼬이려는 앙큼한 여자와 성공 후에 나타난 전처에게 복수하려는 한 남자가 성숙한 모습으로 재결합하기까지의 성장과정을 유쾌하고 로맨틱하게 담아낸다.

이민정이 ‘앙큼한 돌싱녀’ 나애라 역을, 남자 주인공 ‘응큼한 돌싱남’ 차정우 역을 주상욱이 맡는다. ‘앙큼한 돌싱녀’는 ‘미스코리아’ 후속으로 오는 2월 방송 예정이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본팩토리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