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섬마을 쌤’에 출연한 성시경
tvN ‘섬마을 쌤’에 출연한 성시경


tvN ‘섬마을 쌤’에 출연한 성시경

가수 성시경이 섬마을 선생님으로 활약한다. 성시경은 20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하는 케이블TV tvN 예능 프로그램 ‘섬마을 쌤’에 게스트로 출연해 유창한 영어 실력을 선보인다.

‘섬마을 쌤’은 샘 해밍턴, 브래드, 아비가일, 샘 오취리 등 외국인 연예인 4인방이 4박 5일 간 섬마을에서 아이들에게 방과 후 영어 선생님으로 활약하는 프로그램이다. 게스트로 출연하는 성시경은 외국인 4인방과 함께 4박 5일 간 인천 대이작도에 머물며 아이들을 대상으로 영어 수업을 진행한다.

성시경은 “평소에 영어 선생님을 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있었다”며 ”외국에 가서 공부한 적도 없고 영어는 스스로 공부했다. 인기가 없어져서 가수를 더 이상 못하게 되면 공부를 제대로 해서 영어학원을 해 볼까 하는 생각도 했다”고 전했다. 또 “‘성시경의 발라드 영어’‘성시경의 팝송 100선’ 같은 책도 내고 강의가 끝나면 ‘잘자요’로 마무리할 것”이라는 농담으로 촬영장을 폭소케 했다.

이날 성시경은 ‘섬마을 쌤’ 4인방 중 한국어가 가장 서툰 버스커버스커의 브래드와 막힘 없이 영어로 대화하며 뛰어난 회화실력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브래드와 대이작도에 함께 가게 된 성시경은 브래드가 잘 모르는 한국 문화와 섬에 대한 정보를 유창한 영어로 설명해주며 브래드와 금세 가까워진 모습을 보였다. 성시경은 또 섬마을 학생들에게 ‘도레미 송’을 영어를 가르치는 자신만의 영어 교육 방법을 선보일 예정이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