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1박 2일


‘1박 2일’ 김주혁이 수지 닮은꼴로 주목받은 이슬기 작가 앞에서 괴력을 발휘해 눈길을 끌었다.

19일 방송된 KBS2 ‘1박 2일’에서는 막내 작가 이슬기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멤버들은 영수증에 적힌 음식을 얻기 위해 스태프를 안고 앉았다 일어나기 게임을 진행했다. 저녁 식사 복불복 게임에 등장한 이슬기는 김준호의 파트너가 되어 게임을 진행하기로 돼 있었으나 김주혁의 간절한 파트너 교체 요구에 김주혁과 커플 게임을 진행했다.

김주혁이 이슬기를 안아 올리자 멤버들은 “방자! 방자!”(영화 ‘방자전’에서 김주혁이 맡은 캐릭터)라고 외치며 기합을 넣었고, ‘나이는 숫자에 불과할 뿐, 슬기는 깃털에 불과할 뿐’이라는 자막이 더해져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주었다.

이슬기 작가를 안은 김주혁은 예상과 달리 앉았다 일어서기 13개를 거뜬히 해낸 후 포효하며 승리를 자축했다. 이에 데프콘은 “힘 없다더니 왜 그런 거냐”며 김주혁을 몰아세웠다.

하지만 김주혁의 기대와 달리 이슬기 작가는 가장 좋아하는 멤버를 묻는 질문에 차태현을 꼽았고, 가장 안기기 싫은 멤버를 묻는 질문에는 정준영을 꼽아 웃음을 안겼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1박 2일’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