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웃찾사’의 ‘초사랑’ 코너
SBS ‘웃찾사’의 ‘초사랑’ 코너


SBS ‘웃찾사’의 ‘초사랑’ 코너

이종격투기 선수 추성훈의 가족을 소재로 한 SBS 개그 프로그램 ‘웃찾사’의 새 코너 ‘초사랑’이 인물 비하 논란 속에 결국 폐지됐다.

10일 첫방송된 ‘초사랑’ 코너는 추성훈과 그의 아내 야노 시호, 딸 추사랑 양을 소재로 한 코너로 방송 이후 세 사람을 지나치게 희화화하고 비하했다는 논란이 일었다.

이와 관련, 11일 SBS는 “‘초사랑’ 코너가 추성훈씨와 가족에 대한 비하 논란을 일으킨 데 대해 유감을 표한다”라며 “당초 제작진의 의도와 달리 일부 내용이 부정적으로 전달될 수 있다는 판단에 따라 더 이상은 코너를 진행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내용 중 추성훈씨와 가족이 불편함을 느끼셨을 수 있는 부분에 대해 제작진은 추성훈씨 측에 연락해 상황을 설명하고 유감의 말씀을 드렸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웃찾사’ 제작진은 개그의 소재나 묘사에 더욱 세심한 주의를 기울여 건강한 웃음을 만들어 나가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