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유키스가 미국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그룹 유키스가 미국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그룹 유키스가 미국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그룹 유키스가 미국 진출을 위한 첫 발을 내디뎠다.

유키스 소속사 NH미디어에 따르면, 유키스는 9일 저녁(현지시간) 뉴욕 타임스스퀘어 한복판의 2100석 규모 뉴욕 베스트바이 시어터에서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NH미디어는 “유키스가 지난 7일 미국 도착 첫날부터 MTV, 뉴욕포스트와 인터뷰를 했다”면서 “멤버들이 인터뷰 내내 영어를 자유롭게 구사, 글로벌 그룹이라는 좋은 인상을 남겼다”고 알렸다. 유키스는 뉴욕을 출발로 샌프란시스코, 로스앤젤레스 등지를 돈다. 엠넷 아메리카와 파트너십을 맺었다.

NH미디어는 ”이번 투어는 미국진출을 점쳐볼 수 있는 프로모션의 하나”라면서 “일본에 이어 남미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유키스가 거대한 현지 음악시장 문을 두드릴 것”이라고 전했다.

유키스는 10일 오후 미국 투어 두 번째 장소인 샌프란시스코 더 워필드 시어터에서 공연한다.

글. 강소은 silvercow@tenasia.co.kr
사진제공. NH미디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