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동물농장’ 강원래 김송 부부와 반려견 똘똘이
‘TV 동물농장’ 강원래 김송 부부와 반려견 똘똘이


‘TV 동물농장’ 강원래 김송 부부와 반려견 똘똘이

가수 강원래가 반려견 똘똘이와의 가슴 뭉클한 사연을 공개 한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SBS ‘TV 동물농장’에서는 강원래와 김송 부부의 시한부 반려견 똘똘이의 모습이 그려진다. 림프암 말기인 똘똘이는 지난 2012년 11월 말기암 진단을 받고 앞으로 1년 시한부 선고를 받았다. 하지만 1년이 지난 지금 똘똘이는 여전히 강원래와 김송 부부의 곁에 있다. 활발하고 건강해 보이는 똘똘이는 진통제 없이 버티지 못할 정도로 몸이 아픈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강원래와 김송 부부는 “위기가 찾아올 때마다 힘이 되었던 똘똘이와의 이별을 생각하면 가슴이 미어지지만 아직 해보지 못한 것이 많기에 슬퍼할 시간도 아깝다”고 말했다. 이같은 사연에 제작진은 ‘똘똘이 소원 성취 프로젝트’를 진행, 강원래와 김송 부부 그리고 반려결 똘똘이에게 감동과 기적을 선물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 졌다.

강원래의 반려견 똘똘이를 만날 수 있는 ‘TV 동물농장’은 오는 12일 오전 9시25분 방송 예정이다.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