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 나고야 돔 투어
빅뱅 나고야 돔 투어


빅뱅 나고야 돔 투어

미국 음악 전문 케이블채널 퓨즈TV(FUSE TV)가 YG 소속 가수들을 본격 조명하며 K-POP 열풍 속 그들의 행보를 집중 탐구한다.

10일 YG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퓨즈TV는 2014년을 맞아 ‘FUSE LOVES SEOUL:From K-Pop to Hit Hop’이라는 타이틀로 특집 기획을 준비, YG 소속 아티스트들을 차례로 소개한다. 빅뱅, 2NE1, 에픽하이, 이하이, 위너 등 YG 소속 아티스트를 집중 소개할 것으로 전해졌다.

13일 2NE1을 시작으로 14일 YG엔터테인먼트, 15일 탑과 빅뱅, 16일 태양, 21일 에픽하이, 22일 이하이가 각각 소개된다. 위너는 14일 YG 엔터테인먼트 기획에 포함될 예정이다. 이를 위해 퓨즈 TV는 지난 11월 말부터 12월초까지 한국을 찾아 YG 엔터테인먼트를 방문, 소속 아티스트들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앞서 FUSE TV는 지난 9일 “K-POP 열풍이 더 뜨거워졌다”고 소개하며 “한국 대중 음악과 힙합 스타를 집중 조명하겠다”고 예고한 바 있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