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율
신소율


배우 신소율이 영화 ‘상의원’에 합류하며 한석규 고수 박신혜 유연석 등 화려한 캐스팅에 이름을 올렸다.

‘상의원’은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왕의옷을 만들던 기관인 상의원에서 벌어지는 음모와 사랑, 질투에 관한 이야기. ‘남자사용설명서’로 기발한 연출력을 선보였던 이원석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신소율은 극 중 묘한 매력을 발산하는 기생 월향 역을 맡았다. 한석규, 고수, 박신혜 등과 얽히며 모종의 사건에 휘말리는 인물로 영화의 한 축을 담당할 예정이다. 영화 ‘나의 PS파트너’에서 과감한 연기로 주목받은 신소율은 ‘상의원’을 통해 새로운 매력을 전할 예정이다.

‘상의원’은 2월 크랭크인 예정이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