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영하
배우 이영하


배우 이영하

배우 이영하가 이혼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털어놨다.

이영하는 최근 진행된 케이블채널 MBC퀸 토크쇼 ‘굳센토크, 도토리’ 녹화에서 지난 2007년 이혼한 배우 선우은숙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내 인생에서 가장 후회되는 선택은 바로 이혼”이라며 “우리는 떨어져 지내지만 여전히 서로가 애틋한 존재다. 따로 연락하지 않아도 아이들을 통해 자연스럽게 만나고 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자식들에게 행복한 가정을 물려주지 못한 것이 가장 미안하다”고 속내를 털어 놨다.

그 밖에도 이영하는 그간 염문설이 돌았던 여배우들과의 스캔들, 1년 6개월 동안이나 활동을 중단할 수 밖에 없었던 사연 등을 솔직하게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이영하의 솔직한 이야기는 8일 밤 12시 방송되는 MBC퀸 ‘굳센토크, 도토리’에서 모두 공개된다.

글. 강소은 silvercow@tenasia.co.kr
사진제공. MBC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