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107185519761 (1)
20140107185519761 (1)
배우 김수현의 ‘허세글’이 화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트에는 ‘김수현의 여자친구가 되기 위한 조건’이라는 제목으로 한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해당 사진은 김수현이 2008년 자신의 개인 홈페이지 다이어리에 적은 글로 치기 어린 말투로 화제가 되고 있다.

글에서 김수현은 “나 때문에 슬퍼하고, 죽고 싶어 해야 돼. 후회도 해야 돼”라고 운을 뗐다. 이어 “나한테 참견해서도 안 돼. 귀찮으니까. 가르치려들면 그땐 죽어” 등 다소 거친 어조로 원하는 이성상에 대한 글을 남겼다. 더 나아가 ”자, 이제 날 사랑해봐. 못할 거면 매정하게 버려. 서럽게 울어라도 보게” 라는 치기 어린 문장으로 끝을 맺었다.

현재 김수현은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서 외계에서 온 남자 도민준 역을 소화하며 여성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글. 강소은 silvercow@tenasia.co.kr
사진제공. 온라인 커뮤니티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