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드래곤(왼쪽), 태양
지드래곤(왼쪽), 태양


지드래곤(왼쪽), 태양

빅뱅 지드래곤과 태양이 24일 크리스마스 이브에 열리는 싸이 콘서트에 깜짝 게스트로 출연한다.

지난 20일부터 24일까지 서울 올림픽 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올 나잇 스탠드-달밤에 체조’ 콘서트를 진행 중인 싸이는 가수 이적, 김범수, 이승기 등 깜짝 게스트들을 초청했다.

마지막 24일 공연에는 지드래곤과 태양이 소속사 선배 싸이를 위해 각각 1부 공연과 2부 공연의 게스트로 무대에 오른다.

특히 지드래곤은 5회 공연 강행군으로 체력이 소모된 싸이를 응원하기 위해 깜짝 출연을 결정했다. 지드래곤은 빅뱅의 일본 6대 돔 투어에 이어 24일 중국 스케줄을 마치고 귀국하자마자 무대에 오르기로 했다. 지드래곤은 싸이를 위해 크리스마스 이브 약속을 모두 취소하며 출연을 결심한 것으로 알려져 선후배간 의리를 입증했다.

싸이는 이번 콘서트를 통해 화려한 무대와 재치 넘치는 입담을 선보이고 있다. 또한 싸이는 인터파크 기준으로 2013년 콘서트 연간 예매 순위 1위를 기록했고 최초로 국내 실내 최대 공연장인 체조경기장에서 한 타이틀로 5회의 공연을 진행하는 진 기록을 세웠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