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트니 스피어스
브리트니 스피어스


브리트니 스피어스

팝스타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2년만에 8집 정규 앨점 ‘브리트니 진(Britney Jean)’을 발표한다.

이번 앨범에는 리드 싱글 ‘워크 비치(Work Bitch)’를 포함한 10곡의 곡이 수록됐다.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의 ‘워크 비치’는 9월 선 공개돼 빌보드 차트 12와 44개국 아이튠즈 차트 1위에 오른 바 있다.

‘워크 비치’ 외에도 피아노 선율을 바탕으로한 80년대 풍 발라드 ‘퍼퓸(Perfume)’과 신시사이저가 더해진 ‘에일리언(Alien)’ 등의 곡이 수록됐다.

이번 앨범의 총 프로듀서는 블랙 아이드 피스(Black Eyed Peas)의 윌아이엠(will.i.am)이 맡았다. 2012년 윌아이엠의 솔로 앨범에 수록된 ‘스크림 앤 샤우트(Scream&Shout)’에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피처링으로 참여한 인연이 바탕이 됐다. 개별 곡 프로듀서로는 마돈나, 블러, 벡 등을 프로듀스 했던 윌리엄 오빗(William Orbit)이 참여했다.

브리트니 앨범 한국 배급을 담당한 소니뮤직의 관계자는 “이번 앨범은 비트와 멜로디를 강조한 팝 음악이 다양하게 배열됐다”며 “팝의 여왕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현재를 피부로 느낄 수 있는 결과물”이라고 이번 음반을 평가했다.

글. 강소은 silvercow@tenasia.co.kr
사진제공. 소니 뮤직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