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K팝스타3′
SBS ‘K팝스타3′


SBS ‘K팝스타3′

SBS 오디션 프로그램 ‘K팝스타 3′가 프로그램에 출연한 참가자 A씨의 과거 행적과 관련한 논란이 일고 있는 데 대해 정확한 확인 작업을 진행중이라고 밝혔다.

25일 ‘K팝스타3′의 한 관계자는 “해당 참가자와 관련해 여러 글이 게재된 사실을 잘 알고 있다”며 “민감한 부분이라 사실에 대한 정확한 확인이 필요해 현재 본인 확인 작업중에 있다”고 전했다.

앞서 ‘K팝스타3′ 시청자 게시판에는 “프로그램에 참가한 A씨가 과거 또래 학생들을 괴롭히는 등 부적절한 행실로 강제 전학을 갔다”는 내용의 글이 게재돼 방송 출연의 적절성 여부를 두고 논란이 불거졌다.

이에 대해 프로그램 관계자는 “해당 글이 사실에 근거한 글인지 일단 진위 파악에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24일 첫방송한 ‘K팝스타3′는 심사위원 유희열의 합류와 다양한 참가자들의 출연으로 호평을 받으며 출발을 알렸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