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친컷 003
합친컷 003
브라운아이드걸스의 미료와 나르샤가 결성한 유닛 M&N이 오는 11일 첫 번째 디지털 싱글을 발매한다.

브아걸 멤버들인 제아, 나르샤, 미료, 가인은 네 명 모두 솔로앨범을 발표한 바 있다. 브아걸 멤버들끼리 유닛은 이번이 처음이라 기대를 모은다.

소속사 내가네트워크가 공개한 두 개의 티저 이미지에는 나르샤와 미료의 얼굴이 블라인드에 가려져 눈만 보인 채 각 검은 바탕에 M과 N만 적혀있다. M&N의 첫 번째 싱글은 제아가 직접 작곡했으며 미료와 나르샤가 공동을 작사와 프로듀싱을 맡았다. 브아걸은 실력파 걸그룹답게 유닛에서도 다른 면모를 보여준다는 각오다.

내가네트워크 측은 “데뷔 8년 만에 처음 선보이는 유닛 결성인 만큼 이전까지는 보여주지 못했던 미료와 나르샤 만의 개성이 드러나는 색다른 매력을 보여 줄 예정”이라고 전했다.
합친컷 003
합친컷 003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내가네트워크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