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류현경
배우 류현경


배우 류현경



배우 류현경이 임상수 감독의 다음 작품에 합류한다.

13일 류현경 소속사 프레인TPC에 따르면 여러 차례 미팅하면서 출연하기로 했고 시나리오 최종본이 나오질 않아서 아직 언제 첫 촬영을 할지는 모른다.

김효진의 출연에 대해서 소속사 나무 엑터스는 “아직 논의 중이다”라고 전했다. 만약 김효진이 이번 작품에 출연한다면 영화 ‘돈의 맛’ 이후로 임상수 감독과 두 번째 작업이다.

영화 ‘오래된 정원’, ‘하녀’ 등을 연출한 임상수 감독의 다음 영화 ‘우리에겐 오늘이 없다’(가제)는 부당한 대우 때문에 인생의 쓴맛을 본 두 여자가 부패한 사회와 기업에 대한 복수를 그린 이야기를 다룬다.

글. 이은아 domino@tenasia.co.kr
사진제공. 제11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