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엑소


엑소

엑소(EXO)가 정규 1집 ‘XOXO(Kiss&Hug)’로 무려 74만 장의 음반판매량을 기록했다.

엑소는 3일까지 1집 앨범 42만 4,260장(6월 3일 출시), 1집 리패키지 31만 2,899장(8월 5일 출시) 등 총 73만 7,159장의 판매고를 기록했다.

엑소의 70만 장 돌파는 김건모 7집(139만 장), 조성모 4집(96만 장) 등이 발표된 2001년 이후 12년 만의 대기록이다. 온라인 음원 시장이 등장한 2005년 이래 최초의 일이다.

이번 앨범은 발매 전부터 선주문량 30만 장을 기록해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출시 후에도 한국 음반차트 1위 석권은 물론 대만, 태국, 홍콩 등 아시아 각국의 음반차트 1위를 차지했다.

엑소는 정규 1집 리패키지 앨범 타이틀곡 ‘으르렁’을 통해 음원차트에서도 강한 면모를 보였다. 또 SBS ‘인기가요’, KBS2 ‘뮤직뱅크’, MBC ‘쇼! 음악중심’, Mnet ‘엠카운트다운’ 등 각종 음악 순위 프로그램 정상을 싹쓸이해 팬덤을 넘어 대중적인 인기를 넘보고 있다.

그러나 엑소의 대기록은 중국어 버전의 음반과 한국어 버전의 음반, 그리고 리패키지 음반 판매량까지 합친 기록이다. 단일 음반 판매량으로 세운 기록이 아니란 점에서 아쉬움을 남긴다.

엑소는 4일 오후 드라마 타이즈 형식으로 촬영된 ‘엑소 뮤직비디오 드라마 에피소드 2’를 공개할 예정이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SM엔터테인먼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