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주군의 태양’
SBS ‘주군의 태양’


SBS ‘주군의 태양’

SBS 수목드라마 ‘주군의 태양’이 자체최고시청률을 기록하며 수목극 1위의 자리를 굳혔다.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4일 방송한 ‘주군의 태양’ 3회는 15.2%(전국기준)를 기록했다. 전회(14.4%)보다 0.8%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첫 방송에서 13.6%를 기록한 ‘주군의 태양’은 꾸준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귀신을 보는 능력을 지닌 태공실(공효진)이 주중원(소지섭)과 함께 분홍색 구두 귀신의 원혼을 함께 풀어주는 내용이 그려졌다.

동시간대 방송된 KBS 2TV ‘칼과 꽃’은 6.4%를 기록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