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MBC 아나운서 문지애
전 MBC 아나운서 문지애


전 MBC 아나운서 문지애

MBC 퇴사 후 프리랜서 선언한 전 아나운서 문지애가 종합편성채널 JTBC 교양프로그램 ‘당신을 바꿀 여섯 시’(가제)의 진행자로 낙점됐다.

문지애는 소속사 프레인TPC를 통해 “‘당신을 바꿀 여섯 시’ 진행자로 발탁됐다”고 전했다.

앞서 문지애는 지난 4월 MBC를 퇴사한 후 약 4개월간 휴식을 취했고 배우 류승룡, MBC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오상진 등이 소속된 프레인TPC와 전속 계약을 맺은 바 있다.

지난 2006년 MBC 24기 공채로 입사해 ‘뉴스데스크’, ‘뉴스투데이’ 등을 맡았던 문지애는 ‘PD수첩’, ‘생방송 화제집중’, ‘불만제로’ 등의 시사교양 프로그램과 ‘일밤’ 같은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하며 주목받았다.

문지애가 진행을 맡은 ‘당신을 바꿀 여섯 시’는 이달 말 방송될 예정이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프레인TPC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