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밥먹다' 진성 "정동원, 내 어릴 적 모습과 닮아"

    '밥먹다' 진성 "정동원, 내 어릴 적 모습과 닮아"

    '미스터트롯'의 심사위원으로 활약한 진성과 '태권트롯' 나태주, '에어로빅 트롯' 신인선이 서로에 대한 애정을 아낌없이 드러낸다. 25일 방송되는 SBS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는 가수 진성이 출연한다. 진성은 '미스터트롯'에서 실력 있는 후배들을 심사할 수 있어 행복한 시간이었다고 밝히며 후배들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표했다. 그는 어린 나이에 '보...

  • '밥먹다' 서정희, 스스로 던진 위로 "넌 여전히 예뻐"…최고의 1분

    '밥먹다' 서정희, 스스로 던진 위로 "넌 여전히 예뻐"…최고의 1분

    방송인 서정희가 한결 자유롭고 행복해진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지난 18일 방송된 SBS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 출연한 서정희는 자신이 하고 싶은 것을 마음껏 하면서 여유를 찾은 근황을 공개했다. 19일 시청자 조사기관 닐슨에 따르면 서정희가 자신을 한 마디로 표현하는 장면은 수도권 유료가구 시청률 1.796%를 기록하며 이날 최고의 1분을 기록한 장면이 됐다. 올해 59세를 맞은 서정희...

  • '밥먹다' 서정희 "인생에서 가장 지우고 싶은 순간? '그날'"

    '밥먹다' 서정희 "인생에서 가장 지우고 싶은 순간? '그날'"

    서정희가 SBS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이하 '밥먹다')에서 인생에서 지우고 싶은 순간에 대해 이야기 한다. 18일 방송되는 '밥먹다'에서는 성공적인 홀로서기로 화려한 싱글 라이프를 보내고 있는 서정희의 진솔한 이야기가 공개된다. 개인 SNS에 일상 사진을 올렸다 하면 화제의 중심에 서는 서정희는 반가운 근황을 전한다. 곧 출간될 새책 소식과 함께 카혼, 탁구, 발레 등 다양한 취미 ...

  • "아직 내 꽃은 피지 않았다"…'밥먹다' 김호중, 빛나는 모습 뒤 숨겨진 노력

    "아직 내 꽃은 피지 않았다"…'밥먹다' 김호중, 빛나는 모습 뒤 숨겨진 노력

    ‘트바로티’ 김호중이 다채로운 과거 이야기로 진솔한 모습을 드러냈다. 김호중은 지난 11일 방송된 SBS Plus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호중은 성악 영재로 불렸지만 생계를 위해 축가부터 음악과는 전혀 상관없는 일까지 뛰어들어야만했던 과거를 회상, 빛나는 모습 뒤 고된 시절이 있었음을 솔직하게 고백했다. 특히 김호중은 “장르에 대해 고민하던 중 TV...

  • '밥먹다' 김호중 "힘든 무명시절, 생계 위해 이것도…"

    '밥먹다' 김호중 "힘든 무명시절, 생계 위해 이것도…"

    가수 김호중, 류지광이 생계를 위해 다양한 일을 했던 과거를 회상한다. 11일 방송되는 SBS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는 TV조선 ‘미스터트롯’의 주역, ‘트바로티’ 김호중과 ‘동굴 저음’ 류지광이 출연한다. 탁월한 노래 솜씨와 솔직한 입담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김호중과 류지광은 지금의 자리에 오기까지 결코 쉽지 않았던 자신들의 과거를 허...

  • '밥먹다' 김호중 눈물, "10살에 부모님 이혼, 할머니 입관식도 못 봤다"

    '밥먹다' 김호중 눈물, "10살에 부모님 이혼, 할머니 입관식도 못 봤다"

    가수 김호중이 할머니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낸다. 4일 방송되는 SBS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는 대한민국에 트로트 열풍을 불러일으킨 TV조선 ‘미스터트롯’의 주역 김호중이 류지광과 함께 출연한다. 두 사람은 ‘미스터트롯’ 출연 당시 심사위원들의 마음을 단번에 훔치며 올하트를 기록했던 ‘태클을 걸지마’ ‘돌아가는 삼각지&rsqu...

  • 김호중 "'미스터트롯' 기싸움 심해…비주얼로 주눅 들었다"('밥먹다')

    김호중 "'미스터트롯' 기싸움 심해…비주얼로 주눅 들었다"('밥먹다')

    ‘트바로티’ 김호중이 힘들었던 과거를 회상한다. 4일 방송되는 SBS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는 천상의 목소리로 대중의 마음을 사로잡은 트로트 가수 김호중의 진솔한 이야기가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 김호중은 유학 이후 무대에 서지 못해 배고팠던 20대를 회상한다. SBS ‘스타킹’에 출연해 ‘고딩 파바로티’라는 별명을 얻으며 상승 가도를 달렸...

  • '밥먹다' 이지안 "이병헌에게 누될까 부담…후광 이용한다 생각하더라"

    '밥먹다' 이지안 "이병헌에게 누될까 부담…후광 이용한다 생각하더라"

    미스코리아 이지안이 국밥집을 찾아 속마음을 털어놓는다. 오늘(27일) 방송되는 SBS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는 이국적인 외모의 미스코리아 이지안이 국밥집을 찾아 반가움을 더한다. 배우 이병헌의 친동생으로 유명한 이지안은 오빠보다 무려 10년 먼저 데뷔한 연예계 선배다. 그는 5세에 아역 모델로 데뷔, 200여 편의 CF에 등장하며 광고계에서 종횡무진 활약했다. 이후 1996년 미스코리아 선발대회에서 당당...

  • '밥먹다' 한영, 가족사부터 갑상선암 고백까지…눈물샘 자극

    '밥먹다' 한영, 가족사부터 갑상선암 고백까지…눈물샘 자극

    방송인 한영이 안타까운 사연으로 눈물샘을 자극했다. SBS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이하 '밥먹다')에서다. 지난 20일 방영된 ‘밥먹다’에는 한영이 출연해 다채로운 이야기를 건넸다. 이날 방송에서 윤정수의 절친으로 등장한 한영은 쑥국 먹방을 시작으로 모델과 가수, 연기, MC, 홈쇼핑 등 다양한 직업을 소개했다. 다리 길이로 국내 기네스에 등재됐다는 한영은 길쭉한 다리...

  • '밥먹다' 이연수 "은퇴 후 미국行, 교통사고로 기회 놓쳐"

    '밥먹다' 이연수 "은퇴 후 미국行, 교통사고로 기회 놓쳐"

    '80년대 설현' 이연수가 공백기를 가진 이유를 털어놓는다. 20일 방송되는 SBS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는 80년대 설현으로 불리는 원조 하이틴스타 이연수가 김수용과 함께 국밥집을 찾아 반가움을 더한다. 1980년 MBC 어린이 합창단 단원으로 데뷔한 이연수는 이듬해 '호랑이 선생님'에서 부반장 역할을 맡으며 얼굴을 알렸다. 그녀는 1980년대 광고계를 휩쓸며 왕성하게 활동했지만 ...

  • '밥먹다' 한영, 가족사 고백 "할머니가 밥상 엎기도…" 눈물

    '밥먹다' 한영, 가족사 고백 "할머니가 밥상 엎기도…" 눈물

    '밥은 먹고 다니냐?' 한영이 짠내 나는 가족사를 최초로 공개한다. 20일 방송되는 SBS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는 만능 엔터테이너 한영이 출연해 숨겨둔 가족사를 고백한다. 한영은 모델로 데뷔 후 트로트 걸그룹 LPG로 활약, 시원한 기럭지에 재치 있는 말솜씨로 방송계를 종횡무진 넘나들고 있다. 윤정수의 오랜 친구라며 자신을 소개한 한영은 최근 홈쇼핑 게스트로 주가를 올리고 있는 근황을 전한다. ...

  • '밥은 먹고 다니냐' 하춘화 "故 이주일, 내 목숨 살려"

    '밥은 먹고 다니냐' 하춘화 "故 이주일, 내 목숨 살려"

    데뷔 60주년을 앞둔 가요사의 산증인 하춘화가 SBS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 포탄이 떨어져도 공연을 했던 사연을 털어놓았다. 13일 방송되는 '밥은 먹고 다니냐'에는 가수 하춘화가 출연한다. 하춘화는 1961년 만 6세에 데뷔, 60여 년의 다사다난 했던 가요사를 풀어놓았다. 김수미는 하춘화에게 "'국민 가수'라는 호칭을 받을 만한 사람"이라며 월남전 위문 공연에 대한 이야...

  • 하춘화, 이상형 톱스타 A군=조인성? "잘생겼는데 남자답기까지"

    하춘화, 이상형 톱스타 A군=조인성? "잘생겼는데 남자답기까지"

    SBS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 가수 하춘화와 김수미가 톱스타 A군을 두고 불꽃 튀는 맞대결을 펼친다. 13일 방송되는 '밥은 먹고 다니냐'에는 가수 하춘화가 출연한다. 국밥집 직원들과 반갑게 인사를 나눈 하춘화는 "김수미에게 부탁하고 싶은 게 있어 찾아왔다"고 말해 궁금증 자아냈다. 이어 "조인성 씨를 저한테 좀 양보해 달라"고 부탁해 김수미를 당황하게 했다. 하지만 김...

  • "행복하고 싶었다"…'밥먹다' 홍석천, 20년 전 커밍아웃한 이유

    "행복하고 싶었다"…'밥먹다' 홍석천, 20년 전 커밍아웃한 이유

    배우 홍석천이 20년 전에 커밍아웃한 이유를 밝혔다. SBS 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 (이하 '밥먹다')에서다. 지난 6일 방영된 '밥먹다'에는 홍석천과 가수 왁스가 출연해 진솔한 이야기를 털어놓았다. 이날 방송에서 홍석천은 "20년 전에 커밍아웃을 했다"면서 "서른 살 때라 그랬다. 그때 사람들이 '왜 그랬냐?'고 물어보더라"라며 말문을 열었다...

  • '밥은 먹고 다니냐' 김동규 "이혼 후 아들 못 본지 20년, 연락도 안 돼"

    '밥은 먹고 다니냐' 김동규 "이혼 후 아들 못 본지 20년, 연락도 안 돼"

    SBS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 성악가 김동규가 가정사를 고백한다. 6일 방송되는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는 목소리로 세계를 정복한 김동규가 등장한다. 그는 전 세계 무대를 오가며 전성기를 누리던 중, 돌연 이혼해 한국으로 귀국한 사실을 털어놓는다. 김동규는 아들이 하나 있다고 밝힌다. 이에 김수미가 “아들은 지금 무슨 일을 하냐”고 묻자 생각에 잠긴 듯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