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최화정, 최소 40억원대 'A사' 고급 아파트 공개…사방이 서울숲뷰('공부왕')

    최화정, 최소 40억원대 'A사' 고급 아파트 공개…사방이 서울숲뷰('공부왕')

    방송인 최화정이 최소 40억대를 호가하는 럭셔리한 집을 공개했다. 4일 유튜브 채널 '공부왕찐천재 홍진경'에는 '혼자 너무 잘 사는 최화정 집 방송 최초 공개'라는 제목으로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최화정의 하루가 공개됐다. 아침에 눈을 뜬 최화정은 서울숲이 한 눈에 보이는 양치존에서 칫솔질을 시작했다. 최화정은 “아침에는 그냥 물세안만 한다. 밤에는 충실히 잘한다”라고 설명했다. 그는 “집에 있어도 선크림을 바른다. 곳곳에 선크림이다. 두드리는 거 바르는 거 발코니에도 있고 부엌에도 있다. 정말 내가 포기할 수 없는 건 스타일과 선크림이다”고 밝혔다. 공복에 꼭 먹는 것은 식초를 탄 따뜻한 물이라고. 최화정은 양배추와 사과로 샐러드를 만들며 "매일 챙겨 먹는 아침 메뉴"라고 밝혔다. 식후 테라스에서는 여성 호르몬제, 비타민C, 오메가, 칼슘 등 영양제를 챙겨 먹었고 "또 아침에 먹는 게 있다"며 직접 만든 요거트 바크를 꺼냈다. 몸매 관리 비결로는 "16시간을 안 먹는다. 간헐적 단식 한다"면서 "어떨 때는 24시간, 발등에 불이 졌다 하면 5일을 단식한다며 "많이 빠지지는 않지만 모든 드레스가 맞더라"라고 해 눈길을 끌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홍진경 시모, '손녀' 라엘 이름으로 탁아소 운영 "중·고등학교까지 설립"('공부왕')

    홍진경 시모, '손녀' 라엘 이름으로 탁아소 운영 "중·고등학교까지 설립"('공부왕')

    홍진경 딸 라엘 양 이름으로 탁아소가 운영되고 있다.지난 4일 홍진경은 유튜브 채널 '공부왕찐천재 홍진경'에 '드디어 공개되는 홍진경 시어머니(친정 시댁 총출동)'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이날 홍진경의 시어머니는 "어린이들을 돕는 단체가 있다. 아프리카에 라엘 탁아소가 있다. 아프리카 차드라는 나라에 유치원을 지었는데 그곳 이름을 '라엘 탁아소'라 지었다"고 했다. 손녀 라엘이가 베풀면서 살기를 바라며 탁아소에 손녀 이름을 붙였다"고 설명했다.홍진경 어머니 역시 "아프리카 어린이들이 먹지 못해서 얼굴이 정말 앙상했는데 지금은 애들이 토실토실 살도 오르고 윤기도 난다. 우리 딸이 전교생이 우유를 마실 수 있도록 다달이 지원을 해준다. 말없이 잘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해당 단체에서 아프리카 유치원, 중·고등학교까지 지었다고 자랑했다.홍진경의 남편은 압구정동에서 스키숍을 운영하는 사업가로 알려져있다.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홍진경 남편, 얼마나 돈 잘버는 스키숍 CEO길래…"매달 용돈 넣어주는 사위" 극찬('공부왕')

    홍진경 남편, 얼마나 돈 잘버는 스키숍 CEO길래…"매달 용돈 넣어주는 사위" 극찬('공부왕')

    홍진경 모친이 사위 자랑에 나섰다.지난 4일 홍진경은 유튜브 채널 '공부왕찐천재 홍진경'에 '드디어 공개되는 홍진경 시어머니(친정 시댁 총출동)'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이날 홍진경은 딸 라엘과 함께 역사 만화 출간 기념 사인회를 가졌다. 출간 기념회 전 대기실에는 진경의 시이모와 시어머니가 모습을 드러냈다. 한 시간 전부터 기다렸다는 시어머니는 홍진경의 친정엄마와 함께 통 크게 책도 구매했다.홍진경의 어머니는 사위에 대해 "우리 라엘이 아빠는 사람이 유순하고 진국이다. 화내는 걸 한 번도 못 봤다. 우리 딸한테도 그렇다. 라엘이도 '아빠 화내는 걸 한 번도 못 봤다'고 하더라. 또 우리 사위가 매달매달 용돈 다달이 넣어준다. 정말이다"라며 자랑했다.홍진경의 남편은 압구정동에서 스키숍을 운영하는 사업가로 알려져있다.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종합] 조세호 "지상렬, 술 취해서 자기 옷에 침 뱉어" 깜짝 폭로 ('공부왕 찐천재')

    [종합] 조세호 "지상렬, 술 취해서 자기 옷에 침 뱉어" 깜짝 폭로 ('공부왕 찐천재')

    방송인 조세호가 선배 지상렬의 술버릇을 폭로했다.최근 유튜브 채널 '공부왕찐천재 홍진경'에는 '리얼 만취! 지상렬의 레전드 술자리 교육 (홍진경, 조세호, 웃겨서 기절)'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공개된 영상에서 홍진경, 조세호, 남창희는 지상렬을 만났다. 방송 콘셉트는 연예계 대표 주당 지상렬에게 주도를 배우는 것. 남창희는 "술을 마시면 개가 된다. 그런 부분을 고치고 싶다"라며 조세호를 바라봤다.이를 들은 지상렬은 "내 생활 모토가 '개 만큼만 살아라'"라고 말해 주위의 웃음을 유발했다. 조세호는 "그런데 저희가 너무 좋아하는 형하고 굉장히 닮았다"라며 상황극을 펼쳤다.홍진경은 "꽐라 자주 되는 오빠 있다. 나는 그 오빠 예전에 침 흘리는 거 봤다"라며 운을 띄웠다. 조세호는 "나는 예전에 그 형이 500cc 마시면서 침을 본인 몸에다 뱉는 걸 봤다"고 언급했다.이어 "형 왜 몸에 뱉으세요?"라고 했더니 "배운 사람이 길바닥에 뱉으면 돼? 몸에다 뱉어야지"라고 하더라"라고 밝혔다.조세호는 "예전에 남희석 씨가 지상렬 씨랑 술을 마셨는데, 진짜 비싼 고급술을 가져온 거다"라며 지상렬의 술버릇을 또 전했다.그는 "잔에다가 따르려고 하니까 상렬이 형이 "이런 건 병으로 마셔야지"이러고 마시다가 그 안에다가 토를 했다"라고 했다. 지상렬은 "내가 항상 얘기하는 게 '술자리에서 남 얘기하지 말라'라는 거다"라며 '주도의 달인' 콘셉트에 충실했다.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