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스타탐구생활] 서예지 '추락史'에는 날개가 없다

    [스타탐구생활] 서예지 '추락史'에는 날개가 없다

    비상하던 배우 서예지가 휘청이고 있다. 화려하게 날갯짓하던 그의 이미지는 하루아침에 실추됐고, 날개가 꺾인 채 급 추락하고 있다. 지난해 서예지는 tvN 드라마 '싸이코지만 괜찮아'로 절정의 인기를 누렸다. 극 중 아동문학 작가 고문영 역할을 맡은 그는 가슴 아픈 가족사로 인해 가시처럼 날카로워진 인물을 설득력 있게 그려내며 연기력을 입증했고, 헤어와 메이크업, 스타일 등 모든 면에서 한층 더 세련된 모습으로 남녀를 불문 인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