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초록뱀, 모코이엔티와 '김희재發' 법정 공방…내달 22일 2차 재판 기일

    초록뱀, 모코이엔티와 '김희재發' 법정 공방…내달 22일 2차 재판 기일

    김희재의 소속사 초록뱀이앤엠과 공연연 기획사 모코이엔티의 2차 재판 기일이 잡혔다.24일 텐아시아 취재 결과 김희재 공연 계약 건에 대한 2차 재판 기일은 12월 22일로 확인됐다.앞서 모코이엔티는 김희재기 지난 7월 서울을 시작으로 부산, 광주, 창원 등에서 공연할 예정이었으나 공연을 10일 앞두고 돌연 취소했다며 김희재와 소속사 강 모씨를 사기 혐의로 고소했다.또한 이날 모코이엔티와 초록뱀이앤엠은 대질조사를 받았다. 대질조사에서는 공연 10일 전 콘서트를 취소한 김희재가 지난 8월 무료로 공연을 진행한 점이 다뤄졌다.이에 초록뱀이앤엠 측은 콘서트에 적극적으로 임했다는 증거 자료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증거 자료로는 1번의 콘서트 포스터 촬영, 2회의 연출 회의 참석 등을 내걸었다.한편, 모코이엔티는 초록뱀이앤엠에 대해 재산 및 정신적인 피해 보상에 대한 추가 고소를 시사했다. 더불어 블루스퀘어, 밝은누리, 김희재, 강모 부대표를 사기혐의로 다시 고소 예정이라고 밝혔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모코이엔티, '김희재 소속사'와 대질조사…"거짓말 일관한 초록뱀"

    모코이엔티, '김희재 소속사'와 대질조사…"거짓말 일관한 초록뱀"

    모코이엔티가 가수 김희재와 소속사 초록뱀이앤엠(구 스카이이앤엠)을 상대로 고소한 사건에 대한 4시간에 걸친 대질조사를 마쳤다고 밝혔다.모코이엔티는 "연락두절이던 피의자를 직접 본 것은 이날이 처음이다"라며 "여전히 연락두절인 상태에서 만나 중요한 증거들을 취득했다"고 밝혔다.  이어 "사건에 대한 진실한 사과와 인정을 원했지만 법에 의존하여 금원을 갈취하고 많은 연쇄적인 피해를 일으키고도 사과 한마디 없었다"라고 전했다.  모코이엔티는 올 7월부터 개최 예정이었던 김희재의 두번째 단독 콘서트 공연기획사였다.  김희재는 애초 지난 7월9일 서울을 시작으로 부산, 광주, 창원 등에서 공연할 예정이었으나 공연을 10일 앞두고 돌연 취소했다. 이에 모코이엔티는 지난 7월 김희재와 소속사 부대표 강모씨를 사기 혐의로 고소했다.대질조사에서는 공연 10일 전 모코이엔티와 준비중인 콘서트를 취소한 김희재가 지난 8월15일 또다른 단독 공연(썸머 희캉스)에서 13곡을 부르며 무료로 공연을 진행한데 대한 조사도 이뤄졌다. 모코이엔티는 "모코이엔티와 김희재측과의 공연 계약은 2022년 7월부터 2023년 7월까지 1년간으로 초록뱀·김희재·모코이엔티 3자간 계약임에도 7월9일 1회 행사 10일전 내용증명으로 계약해지를 통보했다"라며 "이후 8월15일 무료콘서트(행사)에서 13곡의 무대를 선보이며 초록뱀과 김희재 측은 경악스러운 대응을 했다"라고 전했다.  이에 대해 피의자 측은 "가요업계에서 행사는 13곡을 부르는게 관례이고, 콘서트는 20곡을 부른다"라는 답변을 내놨다. 해당 단독공연은 콘서트가 아닌 '무료 행사

  • [단독]김희재, '공연 계약'도 軍복무 중 체결…회당 400만원 '군법 위반' 가능성

    [단독]김희재, '공연 계약'도 軍복무 중 체결…회당 400만원 '군법 위반' 가능성

    가수 김희재가 군 복무 중 회당 수백만원에 달하는 콘서트 계약을 진행한 것으로 나타났다. 영리활동이 금지된 군법을 위반했다는 가능성이 또다시 불거지고 있다.  12일 텐아시아의 취재 결과 김희재는 군 제대전 '미스터트롯' 콘서트 주최사인 (주)쇼플레이와 국내에서 80회차 공연을 진행하는 계약을 맺었다. 출연료는 한 회당 400만 원. 1일 2회의 공연을 할 경우 600만 원 출연료 지급 사항도 존재한다. 본 계약의 효력 시기는 2020년 3월 13일 부터다. 김희재의 전역 4일 전이다.문제는 해당 계약 체결 일시가 2020년 1월 3일이라는 것. 당시 군인 신분이던 김희재가 영리 활동을 위한 계약을 맺은 것. 더욱이 김희재 본인이 (주)쇼플레이 측과 '직접 계약'을 했다는 점이 '영리 활동'을 위한 주체적 행동이라 지적받고 있다. 김희재는 앞서 TV조선 '미스터트롯' 출연 당시 출연료 명목으로, 출연료를 받아 '군법 위반' 논란을 일으켰다. 군인의 지위 및 복무에 관한 기본법 제30조에 따르면 군인은 군무 외에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업무에 종사하지 못하기 때문이다.김희재의 소속사 초록뱀이앤엠은 "당시 김희재의 매니지먼트 계약과 출연료는 담당 부대와 TV조선의 승인을 맞은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다만 "그 부분이 법에 저촉되는지는 파악하지 못했던 것 같다"고 시인했다.'미스터트롯'은 지난 1월 3일 첫 방송 됐다. 김희재의 전역일은 3월 17일로, '미스터트롯'의 마지막 방송 3일 후였다. 김희재는 2019년 11월 23일 미스터트롯문화산업전문회사 유한회사와 계약을 했다. TV조선 '미스터트롯' 톱8에 입성할 시 모든 연예 활동에 대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