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하트시그널' 출연진, '프렌즈'로 뭉쳤다…박지현·이가흔 등 출연 [공식]

    '하트시그널' 출연진, '프렌즈'로 뭉쳤다…박지현·이가흔 등 출연 [공식]

    채널A의 ‘하트시그널’ 제작진이 오는 2월 새로운 예능 ‘프렌즈’를 선보인다. ‘프렌즈’는 ‘하트시그널’ 시리즈의 시즌별 출연자들을 통해 청춘 남녀들이 어떻게 서로 친해지고 사랑하며 살아가는지 유쾌하게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다. ‘하트시그널’ 보다 더 리얼한 각자의 독특한 일상과 우정, 연애 이야기가 펼쳐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lsq...

  • 꽃뱀에 당했다던 '하트시그널' 강성욱, 성폭행 혐의 유죄…징역 2년 6개월 [종합]

    꽃뱀에 당했다던 '하트시그널' 강성욱, 성폭행 혐의 유죄…징역 2년 6개월 [종합]

    배우 강성욱의 성폭행 혐의가 유죄로 확정됐다. 강제추행 혐의로 2년 6개월의 실형을 선고 받았다. 9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1부(주심 권순일 대법관)는 지난달 25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강간 등 치상) 혐의로 기소된 강성욱과 공범 A씨의 상고심에서 각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했다. 원심을 확정한 판결이다. 강성욱은 2017년 부산의 한 술집에서 같이 술을 마시던 여종업원을 지인의 집으로 데려가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 '하트시그널' 출신 장천 변호사 "전교 1등은 기본, 전국 9등까지 해 봤다"

    '하트시그널' 출신 장천 변호사 "전교 1등은 기본, 전국 9등까지 해 봤다"

    변호사 장천이 학창 시절 전국 상위권 성적을 공개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1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서는 예능감으로 무장한 장천, 신유진, 강성신 변호사가 출연해 퀴즈 대결을 펼친다. 장천 변호사는 과거 채널A ‘하트시그널’에 출연해 지성과 훈훈함을 겸비한 모습으로 인기를 얻었다. 현재는 방송과 변호사 활동을 병행하며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이다. 이날 장천은 퀴즈 도전에 앞서 학창 시...

  • 동시간대 꼴찌…'하트시그널' 시즌3 첫방, 1.2%로 출발

    동시간대 꼴찌…'하트시그널' 시즌3 첫방, 1.2%로 출발

    방송 전부터 인성 논란, 버닝썬 사태 연루 의혹 등 잡음에 휩싸인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가 동시간대 시청률 최하위를 기록했다. 지난 25일 첫 방송된 '하트시그널3' 1회는 전국유료방송가구 기준 1.2%(닐슨코리아)를 기록했다. 이는 '하트시그널2' 1회가 기록한 것 보다 0.6% 보다 높고, 마지막 회 2.7% 보다는 낮은 수치다. 동시간대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프로그램인 MBN '나는...

  • '설렘' 아닌 '분노' 유발…논란의 '하트시그널' 시즌3, 오늘(25일) 첫방 [종합]

    '설렘' 아닌 '분노' 유발…논란의 '하트시그널' 시즌3, 오늘(25일) 첫방 [종합]

    방송 전부터 출연자 인성 논란으로 몸살을 앓고 있는 채널A 연애 예능 ‘하트시그널’ 시즌3가 오늘(25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된다. ‘하트시그널3’3에는 더욱 젊어진 연예인 예측단이 합류한다. 가수 이상민, 작사가 김이나, 정신과 전문의 양재웅 원장과 더불어 배우 윤시윤과 모델 한혜진, 가수 피오가 새롭게 함께하는 것. ‘하트시그널3’ 제작진에 따르면 6명의 예측단들은 ...

  • '하트시그널' 성폭행 혐의 강성욱, 징역 2년 6개월도 불복…상고장 제출

    '하트시그널' 성폭행 혐의 강성욱, 징역 2년 6개월도 불복…상고장 제출

    여종업원을 성폭행한 혐의로 1심에서 징역 5년, 2심에서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받은 뮤지컬 배우 강성욱이 판결에 불복하고 상고장을 냈다. 21일 법조계에 따르면 강성욱은 최근 대법원에 두 번째 항소인 상고장을 제출했다. 서울고등법원 형사10부는 성폭력처벌법상 강간 등 치상 혐의로 기소된 강성욱에 대해 지난 12일, 1심인 징역 5년 선고 판결을 깨고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했다. 강성욱은 혐의를 전면 부인하며 또 한 번 상고 의지를 밝혔다....

  • '하트시그널3' 제작진의 묵묵부답…천안나에게만 떠 맡길 일이 아니다

    '하트시그널3' 제작진의 묵묵부답…천안나에게만 떠 맡길 일이 아니다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가 방송 전부터 출연자 인성 논란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 네티즌 수사대는 해당 출연자가 천안나가 아니냐는 추측까지 한 상태다. 그럼에도 제작진은 계속해서 ‘묵묵부답’을 고수 중이다. 빠른 대처가 없는 상황에 더욱 논란은 거세지고 있고, 일반인 출연자 신상까지 털리고 있어 제작진을 향한 쓴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지난 1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채널A '하트시그널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