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이수만, 50대 女기자에 50억 아파트 증여…SM "확인 불가"

    이수만, 50대 女기자에 50억 아파트 증여…SM "확인 불가"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총괄 프로듀서(69)가 한국인 여성 외신기자 J 모씨(52)에게 40억원 상당의 고급 아파트를 증여했다는 보도가 전해지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21일 비즈한국은 "이수만 SM 총괄 프로듀서가 지난 3월 서울 강남구 청담동 소재 아파트 한 세대를 A뉴스 한국지국장 J씨에게 증여했다"고 보도했다. 이 총괄 프로듀서는 2015년 7월 해당 아파트를 39억7000만원에 매입했다. 이 아파트는 지난 5월 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