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단독] '롤러코스터' 이해인, 이상보 이어 '진격의 언니들' 2번째 게스트

    [단독] '롤러코스터' 이해인, 이상보 이어 '진격의 언니들' 2번째 게스트

    배우 이해인이 예능 ‘진격의 언니들-고민커트살롱’(SK브로드밴드-미디어에스 공동 제작)로 컴백한다.24일 텐아시아 취재 결과 이해인이 '진격의 언니들'을 찾아 고민을 상담하고 유쾌한 에너지를 받아갈 예정이다.'진격의 언니들'은 사연자들의 장르 불문의 고민을 싹둑 커트해주는 살롱 콘셉트의 토크쇼다. 센 언니들 박미선, 장영란, 김호영이 살롱을 지키는 트리오로 뭉쳤다.이해인은 2011년 tvN 시트콤 '롤러코스터 - 남녀탐구생활'을 통해 얼굴을 알렸다. 현재는 유튜브에서만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유튜브 구독자 수는 111만명에 달한다.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종합] 박막례 유튜브 구독자 '6만명' 급감…성희롱=위트라던 손녀, 공개 사과

    [종합] 박막례 유튜브 구독자 '6만명' 급감…성희롱=위트라던 손녀, 공개 사과

    인기 유튜버 박막례 할머니의 손녀이자 채널 운영자인 김유라씨가 최근 구독자 수가 급감하자 사과의 말을 전했다.20일 유튜브 채널 '박막례 할머니'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유라 PD의 글이 올라왔다. 그는 "얼마 전 저 개인의 일이 이렇게 크게 소란이 되어 죄송하다"면서 "오해 없도록 천천히 생각을 정리하고 신중하게 사안을 파악하느라 늦었지만, 기다려주신 구독자 분들께는 직접 말씀을 드려야 할 것 같아 용기를 내어 적어본다"고 말했다.이어 "제가 현재 만나고 있는 분이 대표로 있던 곳에서 과거 판매한 티셔츠들 중 한 일러스트와 포스팅이 논란이 됐고 이를 마주하는 과정에서 저의 적절치 않은 표현으로 많은 분들께 실망을 드렸다"며 "상처 드린 모든 분들께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또 "많은 분께 실망을 드리지 않도록 매사 신중을 기해 왔지만 이번 일로 스스로 많이 부족함을 깨닫게 되었고, 저 자신을 되돌아보는 시간을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그러면서 "할머니에게 많은 경험과 행복을 주기 위해 이 채널을 시작했고, 저희 할머니는 매 촬영을 기다리며 편들(박막례 유튜브 구독자 애칭)과의 소통을 행복으로 삼고 계신다"며 "제가 그 소중한 시간을 빼앗게 된 것 같아 할머니와 팬분들에게도 죄송한 마음"이라고 사과했다.앞서 김 PD의 결혼 소식이 알려진 뒤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는 예비신랑 손모씨에 대한 글이 다수 올라왔다. 의류회사 대표인 손씨의 SNS에 올라온 여성을 희화화 하거나 여자 아이돌을 성희롱하는 듯한 부적절한 게시물이 문제가 됐다. 또, 아동 성폭행을 연상시키는 일러스트 티셔츠를 판매한 이력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