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종이꽃' 휴스턴영화제 백금상 수상, 주연 유진에 '러브콜' 이어져

    '종이꽃' 휴스턴영화제 백금상 수상, 주연 유진에 '러브콜' 이어져

    배우 유진에게 국내외 영화계 러브콜이 이어지고 있다. 유진 주연의 영화 '종이꽃'은 최근 제53회 휴스턴 국제 영화제에서 외국어 장편 영화 최고상에 해당하는 백금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휴스턴 국제 영화제는 코로나19 사태 속에 세계 영화제 중 유일하게 온라인으로 개최돼 화제를 모았다. '종이꽃'은 사고로 마비가 된 아들 지혁(김혜성)을 돌보며 꿋꿋하게 살아가는 장의사 성길(안성기)이 다시 한 번 희망을 꿈...

  • '종이꽃', 휴스턴영화제 백금상 수상…안성기, 남우주연상 '韓최초'

    '종이꽃', 휴스턴영화제 백금상 수상…안성기, 남우주연상 '韓최초'

    영화 '종이꽃'이 지난 4월에 열린 제53회 휴스턴국제영화제에서 최우수외국어장편영화상에 해당하는 백금상을 수상했다. 주연배우 안성기는 이 영화제에서 한국인 최초로 남우주연상을 받았다. '종이꽃'은 사고로 마비가 된 아들 지혁(김혜성 분)을 돌보며 꿋꿋하게 살아가는 장의사 성길(안성기 분)이 다시 한번 희망을 꿈꾸는 이야기를 다룬 가슴 따뜻한 작품이다. 안성기, 유진, 김혜성이 주연을 맡았다. 휴스턴국제영화제 측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