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괴물' 신하균은 왜 웃는걸까?

    '괴물' 신하균은 왜 웃는걸까?

    신하균의 진짜 속내는 무엇일까? 회마다 반전의 반전을 거듭하며 역대급 궁금증 유발 드라마로 호평 받고 있는 JTBC 금토드라마 '괴물'이 20년을 관통한 사건의 가장 유력한 용의자로 긴급 체포된 이동식(신하균 분)이 증거불충분으로 풀려나면서 누구도 믿을 수 없고, 모든 게 의심스러운 새로운 국면에 접어들었다. 이동식을 범인으로 지목하는 충격적인 지표들이 드러났지만, 동시에 석연치 않은 의문점들을 하나씩 던져 시청자의 허를 찌르...

  • '괴물' 여진구, 신하균 도발에 연쇄살인 폭로…승부수 띄웠다

    '괴물' 여진구, 신하균 도발에 연쇄살인 폭로…승부수 띄웠다

    JTBC 금토드라마 ‘괴물’ 속 신하균, 여진구의 수 싸움이 시작됐다. 지난 27일 방송된 ‘괴물’ 4회 시청률은 전국 4.2%, 수도권 5.2%(닐슨코리아 기준)를 기록하며 시청률 상승을 이끌었다. 이날 이동식(신하균 분)을 겨누던 한주원(여진구 분)이 변화를 맞았다. 강민정(강민아 분) 납치·상해 혐의로 긴급 체포된 이동식은 증거 불충분으로 풀려났다. 이 모든 것을 예견한 이동식의 ...

  • '괴물' 신하균이 연쇄살인마? 증거 인멸 포착

    '괴물' 신하균이 연쇄살인마? 증거 인멸 포착

    JTBC 금토드라마 ‘괴물’에서 여진구가 신하균의 비밀을 밝혀낼 수 있을까. ‘괴물’ 측은 3회 방송을 앞둔 26일, 다시 뜨겁게 부딪히는 이동식(신하균 분)과 한주원(여진구 분)의 숨 막히는 대치가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20년 전 방주선(김히어라 분) 살인사건·동생 이유연(문주연 분) 실종 사건의 용의자, 그리고 현재 강민정(강민아 분) 사건의 범인으로 떠오른 이동식의 기이한 모습은...

  • 신하균X여진구 '괴물', 시청자 추리력 풀가동…떡밥 짚기

    신하균X여진구 '괴물', 시청자 추리력 풀가동…떡밥 짚기

    '괴물'이 그 누구도 믿을 수 없는 반전의 심리 추적 스릴러를 탄생시켰다. JTBC 금토드라마 '괴물'(극본 김수진 연출 심나연)이 단 2회 만에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빈틈없는 서사에 촘촘히 쌓아 올린 복선과 반전 코드가 시청자들을 단숨에 매료시킨 것. 인물의 복잡한 감정선을 치밀하게 포착한 섬세한 연출과 한 장면도 지나칠 수 없는 짜임새 있는 대본은 심리 추적 스릴러의 진가를 발휘하며 호평을 이끌었다...

  • '괴물' 제작진 "신하균·여진구 시너지 역대급…진실추적, 이제부터 시작"

    '괴물' 제작진 "신하균·여진구 시너지 역대급…진실추적, 이제부터 시작"

    '연기 괴물' 신하균과 여진구가 심장을 조이는 치밀한 연기로 안방극장을 휩쓸었다. JTBC 금토드라마 '괴물'(연출 심나연, 극본 김수진, 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JTBC스튜디오)은 시작부터 심리 추적 스릴러의 진수를 선보이며 호평을 이끌었다. 진실을 좇는 이동식(신하균 분)과 한주원(여진구 분)의 비밀, 얽히고설킨 만양 사람들의 숨겨진 이야기, 20년 전을 연상케 하는 미스터리한 살인사건의 실마리들...

  • '괴물' 신하균이 곧 장르, 추리 열기 '활활'

    '괴물' 신하균이 곧 장르, 추리 열기 '활활'

    '괴물'이 신하균의 열연이 돋보인 충격적인 엔딩을 연이어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추리 열기에 불을 지폈다. JTBC 새 금토드라마 '괴물'(극본 김수진 연출 심나연)은 만양에서 펼쳐지는 괴물 같은 두 남자 이동식(신하균 분)과 한주원(여진구 분)의 이야기를 그린다. '괴물은 누구인가! 너인가, 나인가, 우리인가'라는 질문을 끊임없이 던지며 사건 이면에 숨겨진 인간의 다면성을 치밀하게 쫓는 작품이다. 2...

  • '괴물' 여진구의 괴물같은 연기력

    '괴물' 여진구의 괴물같은 연기력

    JTBC 금토드라마 '괴물'의 여진구가 디테일 다른 열연으로 심리 추적 스릴러의 묘미를 배가시켰다. 그야말로 괴물같은 연기력으로 몰입도를 높이고 있다. 지난 21일 방송된 '괴물'(연출 심나연, 극본 김수진, 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JTBC스튜디오) 2회에서 한주원(여진구 분)과 이동식(신하균 분)이 또 다른 사건을 마주하며 충격을 안겼다. 서서히 드러나기 시작한 두 남자의 비밀과 반전은 그 누구도 ...

  • '괴물' 신하균, 충격의 반전 엔딩 '소름'

    '괴물' 신하균, 충격의 반전 엔딩 '소름'

    JTBC '괴물'의 신하균이 반전 엔딩으로 시청자를 충격에 빠뜨렸다. 지난 20일 방송된 '괴물'(연출 심나연, 극본 김수진, 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JTBC스튜디오) 2회에서는 진실을 좇던 이동식(신하균 분)과 한주원(여진구 분)은 또 다른 피해자와 맞닥뜨렸다. 만양 슈퍼 앞에 놓인 강민정(강민아 분)의 것으로 추정되는 손가락 열 마디는 휘몰아칠 파란을 예고했다. 슬픔과 분노가 뒤섞인 이동식의 소리...

  • '괴물' 신하균X여진구, 위험한 공조 본격화

    '괴물' 신하균X여진구, 위험한 공조 본격화

    '괴물' 신하균, 여진구가 또다시 충격에 휩싸인다. JTBC 금토드라마 ‘괴물’(극본 김수진 연출 심나연) 측은 2회 방송을 앞둔 20일, 각자의 방식으로 진실을 좇는 이동식(신하균 분)과 한주원(여진구 분)을 포착했다. 속내를 감춘 두 남자의 위험한 공조가 궁금증을 더해 긴장감을 끌어올린다. '괴물'은 첫 회부터 심리 추적 스릴러의 진수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속내를 숨기...

  • '괴물' 신하균vs여진구, 아슬한 첫 만남

    '괴물' 신하균vs여진구, 아슬한 첫 만남

    신하균과 여진구를 집어삼킬 ‘괴물’이 깨어난다. JTBC 새 금토드라마 ‘괴물’이 오늘(19일) 첫 방송 된다. 첫 만남부터 기싸움을 주고받는 이동식(신하균 분)과 한주원(여진구 분), 괴물 같은 두 남자의 위험한 공조가 기대를 뜨겁게 달군다. 심리 추적 스릴러 ‘괴물’은 만양에서 펼쳐지는 괴물 같은 두 남자의 이야기를 담는다. ‘괴물은 누구인가! 너인가, 나인가, ...

  • '괴물' 신하균X여진구, 본방사수 부르는 투샷

    '괴물' 신하균X여진구, 본방사수 부르는 투샷

    ’괴물’ 같은 두 남자의 뜨거운 진실 추적이 시작된다. JTBC 새 금토드라마 ‘괴물’ 측은 첫 방송을 앞둔 오늘(19일) 신하균과 여진구가 직접 밝힌 관전 포인트와 훈훈한 본방사수 독려샷을 공개했다. 심리 추적 스릴러 ‘괴물’은 만양에서 펼쳐지는 괴물 같은 두 남자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 ‘괴물은 누구인가! 너인가, 나인가, 우리인가’라는 질문을 끊임없이...

  • '괴물' 신하균X여진구, 23살 나이차 뛰어넘는 캐릭터 플레이 [종합]

    '괴물' 신하균X여진구, 23살 나이차 뛰어넘는 캐릭터 플레이 [종합]

    '연기 괴물' 신하균(48), 여진구(25)의 조합만으로도 뜨거운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괴물'이 베일을 벗는다. 지독하리만치 치열한 진실 추적에 나서는 두 사람의 공조와 쫄깃한 미스터리, 강렬한 서스펜스가 차원이 다른 심리 추적 스릴러의 탄생을 예고한다. 18일 오후 JTBC 새 금토드라마 '괴물'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행사에는 배우 신하균, 여진구와 심나연 감독이 참석했다. &...

  • '괴물' 신하균 "여진구, 이렇게 멋있게 클 줄 몰랐다"

    '괴물' 신하균 "여진구, 이렇게 멋있게 클 줄 몰랐다"

    배우 신하균이 15년 전 자신의 아역을 연기했던 여진구를 회상하며 "이렇게 멋있게 클 줄 모랐다"고 말했다. 18일 오후 JTBC 새 금토드라마 ‘괴물’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괴물'은 만양에서 펼쳐지는 괴물 같은 두 남자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 '괴물은 누구인가! 너인가, 나인가, 우리인가'라는 질문을 끊임없이 던지며 사건 이면에 숨겨진 인간의 다면성을 치밀...

  • '괴물'은 누구? 심나연 감독이 밝혔다

    '괴물'은 누구? 심나연 감독이 밝혔다

    JTBC 새 금토드라마 ‘괴물’이 한국적 정서가 녹여진 심리 추적 스릴러의 탄생을 예고했다. 오는 19일 첫 방송되는 ‘괴물’은 만양에서 펼쳐지는 괴물 같은 두 남자의 이야기. ‘괴물은 누구인가! 너인가, 나인가, 우리인가’라는 질문을 끊임없이 던지며 사건 이면에 숨겨진 인간의 다면성을 치밀하게 쫓는다. 자타가 공인하는 ‘연기 괴물’ 신하균, 여진구를 비롯해...

  • 조승우 vs 최강희→김소연 vs 신하균, 안방극장 빅매치 온다

    조승우 vs 최강희→김소연 vs 신하균, 안방극장 빅매치 온다

    다음주 안방극장 신작들이 일제히 쏟아지면서 주연배우들의 매치업도 이목을 끈다. 연기력으로는 흠 잡을 데 없는 명품배우들의 복귀 시점이 맞물려 시청률 맞대결을 펼치게 됐다. 지난해 '굿캐스팅'에서 활약한 최강희는 오는 17일 KBS2 '안녕? 나야!'로 돌아올 예정이다. 전작에서 걸크러쉬 액션으로 강렬한 모습을 보여줬던 것과 달리 이번에는 37세 불행녀로 분해 웃음을 안길 전망이다. '안녕? 나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