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52살' 김혜수, 초근접 셀카도 자신만만하게

    '52살' 김혜수, 초근접 셀카도 자신만만하게

    배우 김혜수가 초근접 셀카로 독보적인 미모를 과시했다. 김혜수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김혜수는 52세 나이가 믿기지 않을 만큼 깨끗한 피부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큰 눈과 오똑한 코 등 시원시원한 이목구비도 인상적이다. 특히 초근접 셀카임에도 굴욕없는 김혜수의 당당한 매력이 눈길을 끈다. 김혜수는 넷플릭스 드라마 '소년심판' 출연을 앞두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