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TEN 이슈] '김민희♥' 홍상수, 베를린영화제 수상에도 '문화 훈장' 가능성 낮은 이유는

    [TEN 이슈] '김민희♥' 홍상수, 베를린영화제 수상에도 '문화 훈장' 가능성 낮은 이유는

    홍상수 감독이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영화 ‘도망친 여자’로 은곰상 감독상을 받았다. 앞서 영화 ‘기생충’이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4관왕에 오른 가운데 ‘도망친 여자’의 낭보는 한국영화의 위상이 높아졌음을 또 한 번 느끼게 하는 일이다. ‘기생충’은 지난해 열린 칸영화제에서 한국영화 최초로 황금종려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이후 봉준호 감독과 송강호는 문...

  • "韓영화 저력 보여줘"…박양우 장관, '베를린영화제 은곰상' 홍상수 감독에 축전

    "韓영화 저력 보여줘"…박양우 장관, '베를린영화제 은곰상' 홍상수 감독에 축전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영화 '도망친 여자'로 제 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은곰상 감독상을 수상한 홍상수 감독에게 축전을 보냈다. 박 장관은 지난 2일 축전을 통해 "제70회 베를린 국제영화제에서 영예로운 감독상을 수상하시게 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수상은 인간 본성에 대한 날카로운 시선과 인간관계의 역학에 대한 치밀한 묘사라는 일관된 작품세계를 선보여 온 감독님의...

  • 봉준호→홍상수, 해외 영화제가 사랑하는 韓감독들

    봉준호→홍상수, 해외 영화제가 사랑하는 韓감독들

    봉준호 감독에 이어 홍상수 감독이 유럽 시상식에서 낭보를 전했다. 홍상수 감독은 29일(현지시간) 폐막한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도망친 여자’로 은곰상 감독상을 수상했다. 시상식에는 홍상수 감독을 비롯해 배우 김민희, 서영화가 함께했다. 베를린국제영화제 측은 은곰상 감독을 시상하며 "'도망친 여자'는 남편이 출장을 간 사이 주인공 감희가 서울 변두리에서 친구 셋을 만난다. 홍상수 감독은 이...

  • 홍상수 감독 '도망친 여자'로 감독상···김민희와 커플링→포옹, 뜨거웠던 베를린

    홍상수 감독 '도망친 여자'로 감독상···김민희와 커플링→포옹, 뜨거웠던 베를린

    홍상수 감독이 배우 김민희와 협업한 영화 '도망친 여자'로 세계 3대 영화제 중 하나인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감독상을 수상했다. 봉준호 감독이 '기생충'으로 칸국제영화제부터 아카데미까지 휩쓴데 이어, 홍상수 감독이 '도망친 여자'로 낭보를 전하며 한국영화의 저력을 다시 한 번 확인 시켜줬다. 홍상수 감독은 29일(현지시간) 열린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시상식에서 감독상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이날 홍상...

  • "은밀히 잡은 손"...홍상수♥김민희, 베를린영화제서도 애정 넘치는 연인

    "은밀히 잡은 손"...홍상수♥김민희, 베를린영화제서도 애정 넘치는 연인

    영화 ‘도망친 여자’로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 참석해 일정을 소화하고 있는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의 다정한 모습이 포착됐다. ‘도망친 여자’는 결혼 후 한 번도 떨어져 지낸 적이 없었던 남편이 출장을 간 사이, 두 번의 약속된 만남, 한 번의 우연한 만남을 통해 과거 세 명의 친구들을 만나게 되는 감희(김민희 분)를 따라가며 그려지는 이야기를 담는다. 지난 25일(현지시간) 베를린영화제에서 프...

  • [TEN 이슈] 홍상수·김민희 '도망친 여자'→ '사냥의 시간'···베를린서 한 번 더 입증한 韓영화 '저력'

    [TEN 이슈] 홍상수·김민희 '도망친 여자'→ '사냥의 시간'···베를린서 한 번 더 입증한 韓영화 '저력'

    한국영화가 세계 3대 영화제 중 하나인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도 주목받고 있다. 지난해 봉준호 감독 영화 '기생충'이 칸국제영화제에서 최고 영예인 황금종려상을 수상했고, 올해 2월 열린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 감독상, 국제장편영화상, 각본상 등 4관왕을 차지하는 저력을 보여줬다. 지난 20일 독일 베를린에서 시작된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초정된 홍상수 감독 영화 '도망친 여자...

  • [TEN 이슈] 홍상수♥김민희, 베를린 동행...굳건한 사랑만큼 반짝인 '커플링'

    [TEN 이슈] 홍상수♥김민희, 베를린 동행...굳건한 사랑만큼 반짝인 '커플링'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의 경쟁 부문에 초청 받은 영화 ‘도망친 여자’로 오랜만에 공식석상에 모습을 드러냈다. 불륜 관계인 두 사람은 대중의 따가운 시선보다는 서로를 향한 애정과 함께 찍은 이번 작품에 더 집중하는 모습이었다. ‘도망친 여자’는 결혼 후 한 번도 떨어져 지낸 적이 없었던 남편이 출장을 간 사이, 두 번의 약속된 만남, 한 번의 우연한 만남을 통해 과거 세 ...

  • [하이무비] 홍상수X김민희, 해외선 또 인정받을까...베를린영화제 진출한 '도망친 여자'

    [하이무비] 홍상수X김민희, 해외선 또 인정받을까...베를린영화제 진출한 '도망친 여자'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대중이 허락하지 않은 연인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 둘은 영혼의 단짝이며 서로에게 뮤즈이고 페르소나다. 두 사람의 부적절한 '연인 관계'에 대한 대중들의 시선은 따갑지만 둘의 작품만큼은 또 다른 평가를 낳고 있다. 두 사람의 영화가 해외에서 높은 작품성으로 인정받고 있기 때문이다. 홍 감독의 24번째 장편영화인 '도망친 여자'도 마찬가지다. 20일(현지시간) 개막한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경쟁부문에 초청됐다...

  • [TEN 이슈] '사냥의 시간', 어떤 영화?...#베를린영화제 #대세 조합 #9년만의 재회

    [TEN 이슈] '사냥의 시간', 어떤 영화?...#베를린영화제 #대세 조합 #9년만의 재회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영화 '파수꾼'의 윤성현 감독과 배우 이제훈, 박정민이 9년 만에 다시 만났다. 영화 '사냥의 시간'에서다. 여기에 영화 '부산행' '기생충'으로 쌍천만 관객을 모은 최우식부터 영화 '양자물리학'으로 제40회 청룡영화상 신인남우상을 수상한 박해수, 스크린과 TV를 넘나들며 차세대 연기파 배우로 떠오르고 있는 안재홍까지 내로라하는 청춘 배우들의 만남에 개봉 전부터 주목받고 있다. 특히 올해 열리는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

  • '사냥의 시간' 이제훈 "韓 최초 베를린영화제 초청...꿈 같다"

    '사냥의 시간' 이제훈 "韓 최초 베를린영화제 초청...꿈 같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31일 오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사냥의 시간'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사냥의 시간'은 새로운 인생을 위해 위험한 작전을 계획한 네 친구들과 이를 뒤쫓는 정체불명의 추격자, 이들의 숨 막히는 사냥의 시간을 담아낸 추격 스릴러물이다. 영화 '파수꾼'으로 제32회 청룡영화상 신인감독상을 수상한 윤성현 감독의 신작이다. '사냥의 시간'은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의 베를리날레 스페셜 갈라 섹션에 공식 초청...

  • [TV텐] 홍상수-김민희 "우리는 사랑하는 사이" (영상)

    [텐아시아=TV10영상취재팀] “우리 사랑하고 있다”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사랑하는 사이임을 인정했다.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 언론시사회가 지난 13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렸다. 현장에는 홍상수 감독을 비롯해 배우 김민희, 권해효 등이 참석했다. 이날 홍상수 감독은 그동안의 소문에 대해 “(김민희와) 사랑하는 사이다. 진솔하게 사랑하고 있고 그동안 ...

  • 김민희, 홍상수 영화로 베를린 여우주연상 수상

    김민희, 홍상수 영화로 베를린 여우주연상 수상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 / 사진=베를린국제영화제 홈페이지 생중계 캡처 배우 김민희가 홍상수 감독의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베를린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차지했다. 김민희는 지난 18일(현지시각) 오후 독일 베를린의 베를리날레 팔라스트에서 진행된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의 영예를 안았다. 트로피를 안은 김민희는 “누군가에게 이 영화가 깊은 울림을...

  • 홍상수 영화, 외신에서도 평가 나뉘어..."김민희가 큰 몫"

    홍상수 영화, 외신에서도 평가 나뉘어..."김민희가 큰 몫"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밤의 해변에서 혼자’ 포스터 홍상수 감독의 신작에 대해 외신에서 다양한 평을 쏟아냈다. 지난 16일(현지시각) 독일 베를린에서는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공식 초청된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감독 홍상수)가 상영됐다. 이에 기존 홍 감독 영화에 극찬을 쏟아내던 외신의 반응이 사뭇 달라 화제다.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유부남 감독과 만나던 여배...

  • 홍상수-김민희,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베를린 영화제 참석

    홍상수-김민희,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베를린 영화제 참석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밤의 해변에서 혼자’ 포스터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제69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 동반 참석한다. 31일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 관계자 측은 한 매체를 통해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밤의 해변에서 혼자’ 초청 건으로 제67회 베를린 영화제에 참석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홍상수 감독이 연출하고...

  • '호산나' 베를린영화제 단편 최고상 수상…박찬욱-박찬경 '파란만장' 이후 두 번째 수상

    '호산나' 베를린영화제 단편 최고상 수상…박찬욱-박찬경 '파란만장' 이후 두 번째 수상

    영화 ‘호산나’ 스틸 나영길 감독의 영화 '호산나'가 베를린영화제 단편 부문 최고상인 황금곰상을 수상했다. '호산나'는 치유력을 지닌 한 소년 탓에 무너져 가는 외딴 마을을 비춤으로써 구원의 의미를 되짚어보는 영화. 베를린영화제 단편 최고상 수상은 2011년 박찬욱, 박찬경 감독의 영화 '파란만장'에 이어 두 번째다. 앞서 호산나는 지난해 전주국제영화제 심사위원특별상, 미쟝센단편영화제 절대악몽 부문 심사위원특별상, 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