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윤정희 방치 논란' 백건우 귀국 "아무 문제 없다" [종합]

    '윤정희 방치 논란' 백건우 귀국 "아무 문제 없다" [종합]

    알츠하이머 치매를 앓고 있는 배우 윤정희가 프랑스에서 배우자인 피아니스트 백건우와 딸로부터 방치됐다는 주장이 제기된 가운데, 백건우가 귀국해 논란에 대해 직접 입을 열었다. 백건우는 지난 11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에 입국했다. 기자들과 만난 백건우는 "가정사로 떠들썩하게 해서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그러면서 윤정희를 방치했다는 주장에 대해서는 거듭 반박했다. 백건우는 "윤정희는 하루하루 아주 평온한 생활을 하고 있...

  • "'치매' 윤정희 방치됐다" 靑 청원vs백건우 측 "거짓" 반박 [종합]

    "'치매' 윤정희 방치됐다" 靑 청원vs백건우 측 "거짓" 반박 [종합]

    치매를 앓고 있는 영화배우 윤정희(77·손미자)가 프랑스에 방치되어 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남편인 피아니스트 백건우 측이 "해당 주장은 거짓"이라며 강력히 반박했다. 논란은 지난 5일 청와대 국민청원에 '외부와 단절된 채 하루하루 스러져가는 영화배우 윤정희 씨를 구해주세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오면서 시작됐다. 청원인은 윤정희의 남편인 백건우, 딸 백진희를 거론하며 윤정희가 프랑스에서 이들...

  • 백건우 측 "윤정희 靑 청원글은 거짓…안정된 생활 중" [전문]

    백건우 측 "윤정희 靑 청원글은 거짓…안정된 생활 중" [전문]

    피아니스트 백건우 측이 아내인 영화배우 윤정희(77·손미자)가 프랑스에서 방치된 채로 치매 투병 중이라는 청원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공연기획사 빈체로는 7일 "최근 청와대 국민청원 및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당사 아티스트인 피아니스트 백건우와 그분의 딸인 백진희에 대해 허위사실이 유포되고 있는 것을 확인했다. 해당 내용은 거짓이며 근거 없는 주장이다"고 전했다. 이어 "2019년 5월 1일 윤정희가...

  • "윤정희, 치매 걸려 프랑스에 방치"…靑 국민청원 '충격' [종합]

    "윤정희, 치매 걸려 프랑스에 방치"…靑 국민청원 '충격' [종합]

    치매를 앓고 있는 영화배우 윤정희(77·손미자)가 투병 중 프랑스에 홀로 방치됐다며 그를 구해달라는 내용의 청원글이 올라와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5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외부와 단절된 채 하루하루 스러져가는 영화배우 A씨를 구해주세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청원인은 "A씨가 별거 상태로 배우자의 보살핌을 받지 못하고 파리 외곽에 있는 한 아파트에서 홀로 외로이 알츠하이머, 당뇨 투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