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초록뱀, 출연료 가압류 확정…"재판 과정 문제無, 공탁 통한 압류해지"

    초록뱀, 출연료 가압류 확정…"재판 과정 문제無, 공탁 통한 압류해지"

    법원이 초록뱀이엔앰 소속 연예인들의 출연료를 가압류하기로 확정했다.현재 모코이엔티와 초록뱀이엔앰은 '김희재 콘서트 무산' 관련 재판을 진행 중이다.모코이엔티 법률 대리인 법무법인 바른은 9일 모코이엔티가 김희재와 초록뱀이앤엠을 상대로 낸 출연료 가압류 신청에 대해 법원이 신속한 가압류결정을 내려주었다고 밝혔다.  법원은 지난 5일 모코이엔티가 초록뱀이앤엠을 상대로 콘서트계약 파기에 따른 직접 손해액으로 주장한 3억 4000만원에 대하여 초록뱀이앤엠 소속 연예인들 출연료 가압류를 결정했다.가압류결정문이 제3채무자인 방송사 등으로 송달되면 그 이후부터 김희재 및 초록뱀이앤엠 소속 연예인들의 방송 출연료의 지급이 금지된다. 다만 초록뱀이엔앰은 가압류결정문에 의아한 반응이다. 초록뱀이엔앰 측은 "가압류결정은 서류 요건만 갖추면 행사되는 권한"이라며 "본 사건과 관련해 모코이엔티가 재판 중 대중에게 부정적 인식을 만들어 내려는 전략"이라고 설명했다.이어 "현재 가압류결정문을 받지 못한 상황"이라며 "통지서를 받게 되면 공탁을 통한 압류해지 신청을 할 예정"이라고 이야기했다.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현대회화작가 '앙드레 브라질리에', 오늘(28일) '박기웅 컬처라이브'서 만난다

    현대회화작가 '앙드레 브라질리에', 오늘(28일) '박기웅 컬처라이브'서 만난다

    오늘(28일) 밤 8시에 방송하는 네이버 '박기웅의 컬쳐라이브'에서는 프랑스를 대표하는 현대 회화작가 ‘앙드레 브라질리에 : 멈추어라 순간이여!’ 전을 소개한다.예술의 전당 한가람 미술관에서 전시중인 ‘앙드레 브라질리에 전’은 프랑스 미술의 황금기를 이끈 거장들의 정신을 이어받은 살아있는 전설인 브라질리에가 직접 엄선한 마스터피스 120점 과 6m가 넘는 초대형 작품까지 독특한 색채와 간결한 상징성으로 자기만의 세계를 구축해온 그의 초창기 작품부터 최근작까지 국내에서 보기 어려운 대형 작품을 선보인다.이 전시회는 부드럽고 섬세한 터치와 색상의 조화로 마치 꿈을 꾸는 듯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앙드레 브라질리에의 70년 작품 세계를 총망라하는 최대 규모의 회고전이다. 이번 방송에서는 화가이자 배우로 맹활약 중인 박기웅의 시선에서 설명하는 앙드레 브라질리에의 작품세계를 느껴보는 시간이 될 예정이다.‘안방에서 펼쳐지는 생생한 랜선 전시회’를 표방하는 ‘박기웅의 컬처라이브’는 배우이자 작가인 박기웅이 자신만의 시각으로 각종 전시회를 소개하는 프로그램이다.지난해 5월 첫 방송 이래로 1년 7개월째 롱런중인 ‘컬처라이브’는 박기웅의 예술적인 감각과 엔터테이너로서의 매력이 어우러지며 매회 티켓 매진 및 신기록을 경신중이다.한편, 이번에 소개하는 ‘앙드레 브라질리에 : 멈추어라 순간이여!’는 평소 방송시간 보다 한시간 일찍 찾아갈 예정이다.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김희재 측 "소명은 최선…출석 여부는 아직"…'콘서트 소송' 대질 조사 요청에 답변

    김희재 측 "소명은 최선…출석 여부는 아직"…'콘서트 소송' 대질 조사 요청에 답변

    모코이엔티의 대질 조사 요청 요구에 김희재 측이 입장을 밝혔다.모코이엔티는 현재 가수 김희재와 초록뱀이앤엠을 상대로 '콘서트 무산'과 관련한 소송을 진행 중이다.23일 초록뱀이엔엠은 텐아시아에 "소명할 것이 있으면 응하겠다"라고 답했다. 다만 "모코이엔티 측의 대질 조사 요청에 대한 근거를 확인하지 못했다. 담당 변호인과 상의할 것"이라고 말했다.이날 모코이엔티의 담당 변호인은 "초록뱀이앤엠 부대표와 김희재, 고소인의 대질 조사를 요청할 계획"이라고 밝혔다.이어 "김희재가 진행중인 사기 사건 조사와 관련해 서면 조사만 이루어졌기 때문에 이에 대하여 직접 출석하여 조사하여 줄 것을 요청할 것이며, 가수의 이름을 걸고 진행 된 사업이었던 만큼  김희재 본인이 직접 출석하여서 조사가 진행되는 것이 타당하다"라며 이유를 설명했다.모코이엔티는 올 7월부터 개최 예정이었던 김희재의 두번째 단독 콘서트 공연기획사였다. 모코이엔티는 김희재가 지난 7월 서울을 시작으로 부산, 광주, 창원 등에서 공연할 예정이었으나 공연을 10일 앞두고 돌연 취소했다는 입장이다.이에 김희재와 부대표를 사기 혐의로 고소한 상황. 모코이엔티와 초록뱀 미디어의 민사사건의 다음 변론기일이 내년 2월2일로 예정되어 있다. 이날 재판에서는 경찰의 사기 사건 수사기록을 토대로  한 번호인단 변론이 진행될 예정이다.모코이엔티는 "이번 재판에서는 진술을 바탕으로 개런티 금원에 대한 김희재의 이해, 그리고 김희재측이 콘서트 무산 후인 지난 8월 단독 강행했던 무료 공연에 대한 진

  • 초록뱀, 모코이엔티와 '김희재發' 법정 공방…내달 22일 2차 재판 기일

    초록뱀, 모코이엔티와 '김희재發' 법정 공방…내달 22일 2차 재판 기일

    김희재의 소속사 초록뱀이앤엠과 공연연 기획사 모코이엔티의 2차 재판 기일이 잡혔다.24일 텐아시아 취재 결과 김희재 공연 계약 건에 대한 2차 재판 기일은 12월 22일로 확인됐다.앞서 모코이엔티는 김희재기 지난 7월 서울을 시작으로 부산, 광주, 창원 등에서 공연할 예정이었으나 공연을 10일 앞두고 돌연 취소했다며 김희재와 소속사 강 모씨를 사기 혐의로 고소했다.또한 이날 모코이엔티와 초록뱀이앤엠은 대질조사를 받았다. 대질조사에서는 공연 10일 전 콘서트를 취소한 김희재가 지난 8월 무료로 공연을 진행한 점이 다뤄졌다.이에 초록뱀이앤엠 측은 콘서트에 적극적으로 임했다는 증거 자료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증거 자료로는 1번의 콘서트 포스터 촬영, 2회의 연출 회의 참석 등을 내걸었다.한편, 모코이엔티는 초록뱀이앤엠에 대해 재산 및 정신적인 피해 보상에 대한 추가 고소를 시사했다. 더불어 블루스퀘어, 밝은누리, 김희재, 강모 부대표를 사기혐의로 다시 고소 예정이라고 밝혔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