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두번은 없다', 몇부작? 구성호텔에 최악의 위기 맞아 결말에 관심 고조

    '두번은 없다', 몇부작? 구성호텔에 최악의 위기 맞아 결말에 관심 고조

    MBC 주말드라마 ‘두 번은 없다’의 구성호텔에 사상 최대의 위기가 닥쳤다. 29일 방송된 ‘두 번은 없다’에서는 구성호텔이 몰락 직전의 순간을 맞았다. 그 중에서도 구성호텔의 창업자이자 회장 나왕삼(한진희 분)에게 닥친 위기가 눈길을 끌었다. 전국민 앞에서 사과 기자회견을 하게 되는 것은 물론, 그를 향해 선전포고를 날려던 대로 노스 스카이 그룹의 회장 최거복(주현 분)이 임시 주총 소집을 요구하...

  • '두 번은 없다' 박세완X곽동연, 결국 이별 택했다···로맨스는 끝?!

    '두 번은 없다' 박세완X곽동연, 결국 이별 택했다···로맨스는 끝?!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 주말특별기획 '두 번은 없다'가 흥미진진 스토리로 안방극장에 더욱 업그레이드된 코미디와 사이다를 선사했다. 지난 1일 방송된 '두 번은 없다'에서는 열무 아빠 죽음의 진실을 밝힐 수 있는 결정적인 단서를 찾으면서 낙원 식구들의 가족애가 더욱 뜨거워졌다. 반면 본격적인 후계자 자리다툼이 시작된 구성호텔에는 위기의 그림자가 드리우는 등 극과 극의 행보가 펼쳐지면서 120분을 꽉 채웠다. 이날 방송에서는 박하(박...

  • '두 번은 없다' 박아인, 슬픔+기쁨+놀람+분노...롤러코스터급 감정 연기

    '두 번은 없다' 박아인, 슬픔+기쁨+놀람+분노...롤러코스터급 감정 연기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두 번은 없다’ 박아인./ 사진제공=MBC 배우 박아인이 끝없는 감정 변화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산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MBC 주말특별기획 ‘두 번은 없다’에서 박아인(나해리 역)이 장면마다 탁월한 연기를 선보이며 토요일 밤 안방을 뜨겁게 달궜다. 박아인은 친척동생 나해준(곽동연 분)이 대표이사로 내정돼있다는 소식을 듣고 자포자기하는 나해리(박아인 분)의 섬세한 ...

  • '두 번은 없다', 구성호텔 사람들 악행에 경악···낙원 식구들 가족愛 '반짝'

    '두 번은 없다', 구성호텔 사람들 악행에 경악···낙원 식구들 가족愛 '반짝'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 주말특별기획 '두 번은 없다' 방송화면. /사진제공=MBC MBC 주말특별기획 '두 번은 없다'가 후반전 돌입과 함께 감춰 왔던 진실을 하나둘씩 드러냈다. 지난 4일 방송된 '두 번은 없다'에는 하나씩 밝혀진 구성호텔의 악행이 새로운 긴장감을 선사했다. 120분 동안 롤러코스터급 전개로 몰입도를 선보이며 주말 드라마로서의 진가를 발휘했다. 이날 방영된 '두 번은 없다' 38회 시청률은 닐슨 코리아 수도권 가...

  • [2019 MBC 연기대상] 예지원, 오지호에게 최우수연기상 트로피 건네...'당황'

    [2019 MBC 연기대상] 예지원, 오지호에게 최우수연기상 트로피 건네...'당황'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2019 MBC 연기대상’ 방송 화면 캡처. 예지원이 '2019 MBC 연기대상'에서 ‘두 번은 없다’로 일일·주말드라마 부문 여자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3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2019 MBC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방송인 김성주와 모델 한혜진이 진행을 맡았다. 예지원은 “훌륭한 연기자 선생님들, 동료 연기자 분들과 함께했기에...

  • [2019 MBC 연기대상] 류수영, 주말극 우수연기상 수상..."하늘로 간 처남과 기쁨 나누겠다"

    [2019 MBC 연기대상] 류수영, 주말극 우수연기상 수상..."하늘로 간 처남과 기쁨 나누겠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2019 MBC 연기대상’ 방송 화면 캡처. 류수영, 박세완이 '2019 MBC 연기대상'에서 일일·주말 드라마 부문 우수 연기상을 수상했다. 3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2019 MBC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방송인 김성주와 모델 한혜진이 진행을 맡았다. ‘슬플 때 사랑한다’의 류수영은 “고통스러웠던 작품이었다. 나쁜 역할이어서 ...

  • '두 번은 없다' 박세완♥곽동연, 극과 극 회식 장면 포착

    '두 번은 없다' 박세완♥곽동연, 극과 극 회식 장면 포착

    [텐아시아=우빈 기자] MBC 드라마 ‘두 번은 없다’ 박세완, 곽동연 / 사진제공=팬엔터테인먼트 MBC 주말특별기획 '두 번은 없다'에서 박세완과 곽동연이 정반대의 성격을 보여준다. 14일 방송되는 '두 번은 없다'에서는 박세완과 곽동연의 극과 극 연말 회식 장면이 펼쳐진다. 이와 관련해 공개된 스틸에는 각각 회식 자리에 참석한 박세완과 곽동연의 모습이 담겨 있어 호기심을 자극한다. 박준금의 수행비서로 일을 하고 ...

  • '두 번은 없다', 시청률 10%대 돌파

    '두 번은 없다', 시청률 10%대 돌파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두 번은 없다' 방송 캡처. /사진제공=팬엔터테인먼트 MBC 주말특별기획 '두 번은 없다'가 가족보다 더 가족 같은 낙원여인숙 식구들의 케미로 안방극장에 훈훈함을 전했다. '두 번은 없다'가 2주 연속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두 번은 없다'는 닐슨코리아 전국가구 기준으로 21회 7.5%, 22회 9.9%, 23회 9.9%, 24회 11.3%의 시청률을 나타냈고, 수도권 가구 시청률 역시 24회가 10.6...

  • '두 번은 없다' 박세완, 시골 소녀→순백의 여신으로 변신...'시선 강탈'

    '두 번은 없다' 박세완, 시골 소녀→순백의 여신으로 변신...'시선 강탈'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두 번은 없다’ 스틸컷./사진제공=MBC MBC '두 번은 없다' 측이 7일 180도 달라진 박세완의 메이크오버를 예고해 시선을 집중시킨다. 극 중에서 박세완이 맡은 금박하는 바닷가 출신의 명랑, 쾌활한 청정 매력을 지니고 있다. 구수한 충청도 사투리에 앳된 외모, 1살 아기 열무의 엄마라는 점까지 반전이 가득한 인물이다. 여기에 뽀글거리는 파마머리에 양 갈래로 곱게 땋은 헤어스타일은 금박하...

  • '두 번은 없다' 박세완, 자유롭게 오가는 감정‥호평 쏟아져

    '두 번은 없다' 박세완, 자유롭게 오가는 감정‥호평 쏟아져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박세완. / MBC ‘두 번은 없다’ 방송화면 배우 박세완의 섬세한 연기가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지난 16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두 번은 없다’에서는 금박하(박세완 분)의 파란만장한 나날이 펼쳐졌다. 앞서 박하는 남편 사건 담당 형사를 찾아가 재수사를 요청하며 진실 찾기의 막을 올렸다. 증거물로 보관됐던 남편 진구(이서준 분)의 사직서를 본 박하는 큰 충격...

  • '두 번은 없다' 박아인, 미워할 수 없는 악녀의 매력

    '두 번은 없다' 박아인, 미워할 수 없는 악녀의 매력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MBC ‘두 번은 없다’ 방송화면. / 배우 박아인이 사랑 앞에 물 불안가리는 거침없는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휘어잡았다. 지난 16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두 번은 없다’에서다. 이날 ‘두 번은 없다’에서 나해리(박아인 분)는 사랑하는 사람 앞에서는 한 없이 약하지만 애인을 위해서라면 어떤 행동도 마다하지 않는 불도저같은 모습을 보여줬다. ...

  • '두 번은 없다' 유치장 갇힌 예지원, 피해자는 '틀니 할배'?

    '두 번은 없다' 유치장 갇힌 예지원, 피해자는 '틀니 할배'?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두 번은 없다’ 스틸컷./사진제공=MBC MBC '두 번은 없다' 측이 9일 2주 연속으로 경찰서에 끌려온 예지원과 그를 구하기 위해 출동한 윤여정, 오지호, 주현에 모습이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스틸에는 뜻하지 않게 또다시 경찰서에서 뭉치게 된 네 사람의 모습이 호기심을 자아낸다. 깜짝 놀란 표정으로 경찰서에 들어서는 윤여정과 그림자처럼 그의 뒤를 따르는 주현. 윤여정의 근심...

  • '두 번은 없다', 첫 회부터 제대로 터졌다···최고 시청률 10% 돌파

    '두 번은 없다', 첫 회부터 제대로 터졌다···최고 시청률 10% 돌파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 토요드라마 '두 번은 없다' 방송화면. /사진제공=MBC MBC 토요드라마 ' 두 번은 없다 '가 첫 방송부터 시청률 9%를 기록하며 순조로운 출발을 했다. ' 두 번은 없다 ' 는 오래된 여인숙에 서로 다른 사연을 안고 모인 사람들이 실패와 상처를 딛고 재기를 꿈꾸는 과정을 그렸다. 3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4회 연속 방송된 ‘두 번은 없다’의 시...

  • ['두 번은 없다' 첫방] 박세완 남편 사망...죽음 둘러싼 인물 관계 '호기심↑'

    ['두 번은 없다' 첫방] 박세완 남편 사망...죽음 둘러싼 인물 관계 '호기심↑'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MBC 드라마 '두 번은 없다' 방송 화면 캡처. MBC 새 주말드라마 '두 번은 없다’가 첫 방송부터 몰입도 있는 전개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윤여정은 낙원여인숙에 새로운 투숙객을 맞았다. 여인숙 사람들 모두 각자의 사연으로 모였지만, 한 사건을 둘러싼 인물들이었다. 지난 2일 방송된 ‘두 번은 없다’ 첫 회에서 상복을 입은 금박하(박세완 분)는 만삭인 상태로 구성호텔을 찾아갔...

  • '두 번은 없다' 곽동연, 박세완 한진희 여자로 오해 "배 속 아기 숙부야?"

    '두 번은 없다' 곽동연, 박세완 한진희 여자로 오해 "배 속 아기 숙부야?"

    [텐아시아=우빈 기자] ‘두 번은 없다’ /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MBC 새 주말드라마 ‘두 번은 없다’ 곽동연이 박세완을 한진희 여자로 큰 오해를 했다. 2일 방송된 MBC 새 주말드라마 ‘두 번은 없다’에서 나해준(곽동연 분)이 금박하(박세완 분)를 나왕삼(한진희 분)의 여자로 오해했다. 이날 금박하는 남편이 갑자기 사망하자, 사망 원인을 찾고자 나왕삼을 만나러 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