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서예진 기자]배우 차승원(왼쪽부터), 박해준, 전혜빈, 김혜옥, 이계벽 감독이 7일 오전 서울 신사동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힘을 내요, 미스터 리’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

배우 차승원(왼쪽부터), 박해준, 전혜빈, 김혜옥, 이계벽 감독
배우 차승원(왼쪽부터), 박해준, 전혜빈, 김혜옥, 이계벽 감독


‘힘을 내요, 미스터 리’는 완벽한 외모와 달리 아이보다 더 아이 같은 ’철수’(차승원) 앞에 어른보다 더 어른 같은 딸 ‘샛별’(엄채영)이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좌충우돌 코미디다. 오는 추석에 개봉된다.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