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조준원 기자]걸그룹 모모랜드(나윤, 혜빈, 아인, 낸시, 주이, 연우, 제인, 데이지, 태하) 아인이 26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미니앨범 4집 ‘펀 투 더 월드(Fun to the world)’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걸그룹 모모랜드(나윤, 혜빈, 아인, 낸시, 주이, 연우, 제인, 데이지, 태하) 아인이 26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미니앨범 4집 ‘펀 투 더 월드(Fun to the world)’ 쇼케이스에 참석하고 있다.
걸그룹 모모랜드(나윤, 혜빈, 아인, 낸시, 주이, 연우, 제인, 데이지, 태하) 아인이 26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미니앨범 4집 ‘펀 투 더 월드(Fun to the world)’ 쇼케이스에 참석하고 있다.


타이틀곡 ‘배엠(BAAM)’ 은 생각지도 못했던 이성이 갑자기 마음에 꽂혀 들어오는 상황을 ‘BAAM’이라는 단어로 재미있게 표현한 곡으로, 모모랜드 히트곡 ‘뿜뿜’ 프로듀서인 신사동호랭이와 범이낭이의 합작이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