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조슬기 기자] 원로 영화배우 故 김혜정의 빈소가 19일 서울시 강남구 강남성모병원에 마련됐다. 향년 73세.

서울 방배경찰서는 영화배우 김혜정 씨가 19일 오전 4시 30분 경 서울 방배역 근처에서 교회를 가기위해 횡단보도를 건너던 중 택시와 부딪혀 현장에서 숨졌다고 밝혔다.

고(故)김혜정은 1958년 영화 ‘봄은 다시 오려나’에서 기자 역으로 데뷔해 인기를 끌다 1969년 돌연 은퇴를 선언했다.

원로 영화배우 故 김혜정의 빈소가 19일 서울시 강남구 강남성모병원에 마련됐다.
원로 영화배우 故 김혜정의 빈소가 19일 서울시 강남구 강남성모병원에 마련됐다.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난 영화배우 김혜정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난 영화배우 김혜정
편집. 조슬기 기자 kelly@
사진. 사진공동취재단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