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조슬기 기자] 배우 수지와 박보영이 18일 오후 열린 영화 ‘도리화가’ 언론시사회와 ‘열정같은소리하고있네’ VIP시사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이 날 수지는 바이올렛 색상의 시스루 투피스를 입어 청순함과 사랑스러움을 더했고, 박보영은 오트밀색의 니트와 짙은색 민소매 원피스를 매치해 깜찍함을 자아냈다.

배우 수지와 박보영이 18일 오후 열린 영화 ‘도리화가’ 언론시사회와 ‘열정같은소리하고있네’ VIP시사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배우 수지와 박보영이 18일 오후 열린 영화 ‘도리화가’ 언론시사회와 ‘열정같은소리하고있네’ VIP시사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수지가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도리화가)
수지가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도리화가)
수지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도리화가)
수지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도리화가)
박보영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열정같은소리하고있네)
박보영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열정같은소리하고있네)
박보영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열정같은소리하고있네)
박보영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열정같은소리하고있네)
조슬기 기자 kelly@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