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조슬기 기자] 가수 겸 배우 수지가 18일 오후 서울 성동구 행당동 CGV 왕십리점에서 진행된 영화 ‘도리화가’ 언론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

류승룡, 수지 주연의 ‘도리화가’는 여자는 판소리를 할 수 없었던 조선시대에 운명을 거슬러 소리의 꿈을 꾸었던 조선 최초의 여류소리꾼 진채선(배수지)과 그녀를 키워낸 스승 신재효(류승룡)의 숨겨진 이야기를 그린 영화로 오는 11월 25일 개봉한다.

가수 겸 배우 수지가 18일 오후 서울 성동구 행당동 CGV 왕십리점에서 진행된 영화 ‘도리화가’ 언론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
가수 겸 배우 수지가 18일 오후 서울 성동구 행당동 CGV 왕십리점에서 진행된 영화 ‘도리화가’ 언론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


조슬기 기자 kelly@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