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송일국이 27일 오후 서울 신사동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열린 연극 ‘나는 너다’ 프레스콜에서 안중근 의사(왼쪽)와 안중근 의사의 아들 안준생을 1인 2역으로 연기하고 있다.
배우 송일국이 27일 오후 서울 신사동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열린 연극 ‘나는 너다’ 프레스콜에서 안중근 의사(왼쪽)와 안중근 의사의 아들 안준생을 1인 2역으로 연기하고 있다.


배우 송일국이 27일 오후 서울 신사동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열린 연극 ‘나는 너다’ 프레스콜에서 안중근 의사(왼쪽)와 안중근 의사의 아들 안준생을 1인 2역으로 연기하고 있다.

초라한 안준생의 모습을 완벽 재연한 송일국(나는 너다)
초라한 안준생의 모습을 완벽 재연한 송일국(나는 너다)
초라한 안준생의 모습을 완벽 재연한 송일국(나는 너다)

제복입고 안중근 의사에 완벽 빙의한 송일국(나는 너다)
제복입고 안중근 의사에 완벽 빙의한 송일국(나는 너다)
제복입고 안중근 의사에 완벽 빙의한 송일국(나는 너다)

배우 송일국이 27일 오후 서울 신사동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열린 연극 ‘나는 너다’ 프레스콜에서 안중근 의사와 안중근 의사의 아들 안준생을 1인 2역으로 연기하고 있다.

송일국, 박정자, 예수정, 배해선, 한명구, 전재홍 등이 출연하는 연극 ‘나는 너다’는 역사적 사실을 기반으로 연극적 상상력과 함께 안중근의 가족사를 꺼내놓으며 ‘우리가 어떻게 여기까지 왔는가’를 되새김질하며 ‘어떻게 살아가야 할 것인가’를 묻는 작품이다.

사진. 변지은 인턴기자 qus1228@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