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한지혜가 22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 열린 새 주말 드라마 ‘전설의 마녀’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배우 한지혜가 22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 열린 새 주말 드라마 ‘전설의 마녀’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배우 한지혜가 22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 열린 새 주말 드라마 ‘전설의 마녀’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한지혜가 무대로 입장하고 있다.(전설의 마녀)
한지혜가 무대로 입장하고 있다.(전설의 마녀)
한지혜가 무대로 입장하고 있다.(전설의 마녀)

아름다운 미모를 뽐내는 한지혜(전설의 마녀)
아름다운 미모를 뽐내는 한지혜(전설의 마녀)
아름다운 미모를 뽐내는 한지혜(전설의 마녀)

한지혜가 미소를 지으며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전설의 마녀)
한지혜가 미소를 지으며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전설의 마녀)
한지혜가 미소를 지으며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전설의 마녀)

배우 한지혜가 22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 열린 새 주말 드라마 ‘전설의 마녀’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한지혜, 하석진, 고두심, 전인화, 오현경, 변정수, 김윤서, 하연수 등이 출연하는 드라마 ‘전설의 마녀’는 저마다 억울하고 아픈 사연을 갖고 교도소에 수감된 네 여자가 ‘공공의 적’인 신화그룹을 상대로 유쾌 상쾌 통쾌한 설욕을 그리는 드라마.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