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 투병중 지난 20일 미국 자택에서 별세한 고(故) 김진아 씨의 빈소가 29일 오전 서울 서초구 반포동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암 투병중 지난 20일 미국 자택에서 별세한 고(故) 김진아 씨의 빈소가 29일 오전 서울 서초구 반포동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암 투병중 지난 20일 미국 자택에서 별세한 고(故) 김진아 씨의 빈소가 29일 오전 서울 서초구 반포동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빈소를 찾은 올케 배우 정애연 씨가 눈물을 흘리고 있다.
빈소를 찾은 올케 배우 정애연 씨가 눈물을 흘리고 있다.
빈소를 찾은 올케 배우 정애연 씨가 눈물을 흘리고 있다.

고 김진아 빈소를 찾은 조문객들이 눈물을 흘리고 있다.
고 김진아 빈소를 찾은 조문객들이 눈물을 흘리고 있다.
고 김진아 빈소를 찾은 조문객들이 눈물을 흘리고 있다.

영정 속 미소를 짓고 있는 김진아
영정 속 미소를 짓고 있는 김진아
영정 속 미소를 짓고 있는 김진아

암 투병중 지난 20일 미국 자택에서 별세한 고(故) 김진아 씨의 빈소가 29일 오전 서울 서초구 반포동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1983년 영화 ‘다른 시간 다른 장소’로 데뷔한 김진아는 ‘수렁에서 건진 내 딸’ ‘창밖에 잠수교가 보인다’ ‘반의 열기 속으로’ ‘연산일기’ 등 많은 작품에 출연하며 섹시 스타로 인기를 끌었다. 2001년 드라마 ‘명성황후’, ‘사랑’ 등에 출연했고, SBS ‘스타부부쇼-자기야’, MBC ‘세바퀴’ 등에 출연하는 등 꾸준히 연예활동을 이어왔다.

편집.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사진. 사진공동취재단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