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여은,서영희,엄지원(왼쪽부터)이 5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당산동 그랜드컨벤션 웨딩홀에서 열린 SBS 새 주말특별기획 ‘세 번 결혼하는 여자’(극본 김수현, 연출 손정현) 제작발표회에서 개성 넘치는 의상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손여은,서영희,엄지원(왼쪽부터)이 5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당산동 그랜드컨벤션 웨딩홀에서 열린 SBS 새 주말특별기획 ‘세 번 결혼하는 여자’(극본 김수현, 연출 손정현) 제작발표회에서 개성 넘치는 의상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손여은,서영희,엄지원(왼쪽부터)이 5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당산동 그랜드컨벤션 웨딩홀에서 열린 SBS 새 주말특별기획 ‘세 번 결혼하는 여자’(극본 김수현, 연출 손정현) 제작발표회에서 개성 넘치는 의상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손여은이 몸에 밀착되는 블랙 시스루 의상을 입고 가녀린 허리라인을 강조하고 있다.
손여은이 몸에 밀착되는 블랙 시스루 의상을 입고 가녀린 허리라인을 강조하고 있다.
손여은이 몸에 밀착되는 블랙 시스루 의상을 입고 가녀린 허리라인을 강조하고 있다.

서영희가 상의가 파격적으로 절개된 의상을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서영희가 상의가 파격적으로 절개된 의상을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서영희가 상의가 파격적으로 절개된 의상을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엄지원이 팔꿈치 부분이 살짝 노출되는 셔츠를 입고 미소 짓고 있다.
엄지원이 팔꿈치 부분이 살짝 노출되는 셔츠를 입고 미소 짓고 있다.
엄지원이 팔꿈치 부분이 살짝 노출되는 셔츠를 입고 미소 짓고 있다.

손여은, 서영희, 엄지원이 5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당산동 그랜드컨벤션 웨딩홀에서 열린 SBS 새 주말특별기획 ‘세 번 결혼하는 여자’(극본 김수현, 연출 손정현) 제작발표회에서 옆라인을 강조하는 의상을 입고 와 시선을 끌고 있다.

사진. 구혜정 photonin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